top of page

中, '한국인 단기비자 전면 중단'… 입국 규제 보복조치



중국이 한국의 중국 입국자 방역 강화 조치에 따른 보복 조치로 한국 국민에 대한 중국행 단기비자 발급을 전면 중단한다고 10일 밝혔다.

주한중국대사관은 소셜미디어 위챗 공식 계정을 통해 “중국 국내 지시에 따라 10일부터 주한중국대사관 및 총영사관은 방문, 상업무역, 관광, 의료 및 일반 개인 사정을 포함한 한국 국민 중국 방문 단기비자 발급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중국 대사관은 “상기 사항은 한국이 중국에 대한 차별적인 입국 제한 조치 취소 상황에 따라 조정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앞서 한국 정부는 최근 중국 내 Covid-19 감염이 급속하게 확산되자 중국에서 도착하는 항공기 탑승 전 음성 Covid-19 검사를 제출을 의무화 하고, 외교·공무·인도적 사유 등의 목적을 제외한 단기 비자 발급을 제한하며, 항공편 축소 조치도 취했다.


중국은 이에 반발하며, “친강 외교부장은 한국이 최근 중국 입국자에 대해 임시제한 조치를 취한 데 대해 우려를 표하고 한국이 객관적이고 과학적 태도를 갖길 희망했다”고 밝혔었다.



조회수 613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705.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