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가슴 아프다'… 더 케이커, 오클랜드 매장 폐업



더 케이커(The Caker)의 조던 론델(Jordan Rondel)은 그녀의 상징적인 카랑가하페 로드(K-Rd) 베이커리가 10년 만에 문을 닫는다고 밝혔다.

그 베이커리는 론델의 케이크 키트의 기초가 되었고, 그녀는 인스타그램의 게시물에서 폐업을 "가슴 아프다"고 설명했다.


"이 베이커리는 오늘날 두 대륙으로 확장하고 수천 명의 케이크 애호가들의 가정에 있는 브랜드이자 커뮤니티인 더 케이커(The Caker)를 만드는 데 기반이 되었습니다. 446 K'Road는 제 케이크 키트를 개발하는 본거지였습니다. 저는 그곳에서 레시피 책을 썼습니다. 그곳은 다양한 브랜드, 아티스트 및 친구들과 협업하는 허브가 되었고 저만의 정체성을 개발했습니다.”



"그래서 더 케이커 여정의 이 부분이 끝나가고 있다고 말하는 것은 마음이 아프지만, 변화는 혁신과 새로운 가능성으로 가는 문을 열고, 저의 두뇌에 더 많은 공간이 있다면, 저의 미래의 노력은 저의 놀라운 케이커 커뮤니티인 여러분에게 훨씬 더 많은 가치를 가져다 줄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론델은 지지자들에게 감사를 표하며 프로젝트를 위해 로스앤젤레스와 뉴질랜드를 계속 오가며 앞으로의 콜라보레이션과 TV 출연을 예고했다.

그 베이커리가 완전히 문을 닫기 전에, 오클랜드 시민들은 다음 달에 "시대를 상징하는 상징적인 출시"를 즐길 수 있을 것이다.


케이크 수령 마지막 날은 9월 3일이다.



조회수 866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KakaoTalk_20240703_213129775.pn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705.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