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eeklyKorea

격리된 호텔에서 탈출한 호주 추방자…탈출 후 '기소'

침대 시트를 이용해 오클랜드 검역시설 호텔을 탈출한 한 남성(36세)은 8시간 동안 시내 곳곳을 돌아다닌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의 기소로 10월 1일 오클랜드 지방법원에 출두할 예정이다. 9월 30일 Update

Darryn Webb 격리시설 책임자는 "그는 일요일 밤 늦게 탈출해 월요일 새벽 1시 아오테아 광장 CCTV에 포착됐다”고 오늘 밝히며, 이 남자는 Federal Street에 있는 격리시설로 돌아가기 전에 Newmarket, Epsom, Onehunga 및 Mt Albert까지 걸어가는 모습이 CCTV에서 목격됐다고 했다.


관련기사: 호주에서 추방된 격리시설 이용자, 호텔 4층 '창문통해 탈출'


호텔 창문에서 4층 높이의 침대시트 줄이 어제 오전 8시 20분에 현장 보안 팀에 의해 발견되었으며, 그 남자는 약 4분 후에 호텔 직원에게 발견되었다.

Webb은 "시설 보안이 개선될 것이며, CCTV 카메라 추가 설치와 함께 이 남성의 출구로 추정되는 지점에 조명이 추가될 것이며, 탈출 극의 초기 징후는 그가 창문을 통해 몰래 탈출하기 위해 강제로 창문의 보안 잠금 장치를 고장 냈다고 밝혔다.

이달 초 호주에서 추방된 이 남자는 경찰에 의해 즉각 구금되었다.

경찰은 CCTV를 다각도로 검토하고, 그 남자를 조사하고 있으며, 현장 조사를 실시하고, 직원들과 얘기를 나누었다고 밝혔다.

공중보건 팀은 시민들에게 Covid-19에 대한 위험성이 낮다고 말했다.

Darryn Webb은 어제 오전 8시 24분에 이 탈출 문제를 조사하던 중 탈출자가 정문에 모습을 드러냈다고 말했다. 이 남성은 9월 16일 호주에서 추방됐으며, 3일째와 12일째에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그는 아직 기소되지 않았다.




#위클리코리아 #뉴질랜드_오클랜드 #뉴질랜드_뉴스 #뉴질랜드_위클리 #위클리_코리아 #국제뉴스 #해외뉴스 #뉴질랜드이민 #뉴질랜드비자

조회 249회댓글 0개
HongSP_Banner.gif
코로나캠페인_138x310_01
광고안내-지면_138x310-01
1/5
Accounting House_203
365Health_203
KOKOS_203
DaksDaks_s_203
1/1
Uptown-08-Jan-2021_492.jpg
이랑 203_102_020221 (2).jpg
제목을-입력해주세요.-001 (9).jpg
풀무원_203_102_1.jpg
연합국회방송 배너-01.jpg
뉴스코리아월드.jpg
제목을-입력해주세요.-001 (6).jpg
화로_203
Kenton-Chambers_203
1/1
eftpos나라_203x68-01
원광한의원_203x68-01
Master자동차관리_203-01
NZPMS_203_68-01
Supercity_203-01
T&Art 레오_203-01
Capstone-203x68-01
1/1
한국학교 오른쪽 상단.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