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학생들, 일부 “기술대학”에 등록 ‘열풍’

일부 폴리테크닉 학교들은 새 학기가 시작되면서 내국인 학생들의 등록이 상당히 늘어난 것으로 보고하고 있다.

Manukau Institute of Technology(MIT)의 Pasifika 담당 Peseta Sam Lotu-Iiga 부대표는 지난 해 같은 기간에 비하여 무려 70%나 등록 학생 수가 늘어났다고 전했다.

그는 금년도에 이상하게도 등록 학생 수가 늘어나고 있다고 하며, 기능직 엔지니어링과 기술직 엔지니어링, 건축 그리고 자동차 부분에 상당히 많은 학생들이 등록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MIT는 새로운 학기가 시작되면서 그 수요가 급증하고 있어 즐거운 비명을 지르고 있다.

Lotu-Iiga 부대표는 정부가 몇몇 기능직 코스에 대하여 학비를 면제해 주는 지원 계획과 Manukau 지역에 기능직 전공을 위한 새로운 캠퍼스가 개설되면서 성장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그는 Counties-Manukau 지역이 이번 Covid-19 팬더믹으로 실업율이 높아지게 되었고, 이로 인하여 폴리텍에 등록을 하는 사람들 수가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와이카토의 Waikato Institute of Technology (Wintec)의 기획담당 Warwick Pitts 이사는 내국인 학생의 등록 수가 지난 해보다 훨씬 많아 학교는 학생들의 실습을 위한 추가 시설을 임대하고 있으며, 더 많은 교직원을 고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내국인 학생들의 등록 건수는 지난해에 비하여 23% 정도 늘어나, 650명 정도의 정규 학생 수가 늘어난 것과 같은 상황이라고 전했다.


Pitts 이사는 학과 등록 수가 41% 정도 늘어났고, 학기가 시작된 지 2주 정도밖에 지나지 않아 더 많은 학생들이 등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 기관은 올해 Wintec에서 지원하기로 Tertiary Education Commission (대학 교육위원회)이 정한 최대 정원수에 거의 이르고 있어, 등록한 학생들을 거절하지 않기 위해 모체인 Te Pukenga에 추가적인 정부의 보조를 받을 수 있도록 도움을 요청했다고 전했다.


Pitts 이사는 가장 인기 있는 전공 과목으로 보건과 기능부분이라고 하며, 막 고등학교를 졸업한 학생들과 경력이나 직종을 바꾸려는 사람들이 등록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모든 연령대에서 골고루 신청하고 등록하고 있다며, 보건 과정으로는 간호사와 조산사인 Midwife 과목이 인기가 많으며, 기능과목으로는 엔지니어링, 목공, 전기, 배관 등이라고 덧붙였다.

기능직 코스들은 정부의 지원 정책으로 대부분이 학비가 면제되고 있지만, 보건 과목들은 그렇지 않다고 말했다.

Pitts이사는 국경이 열리면 Wintec에서 공부를 원하는 해외유학생 약 2,100명 정도가 지원해놓고 대기 중이라고 전하며, 이 등록은 지난 해 하반기부터 나왔던 2021년 1분기에 뉴질랜드 국경이 열릴 것이라는 논의가 전해지자 이를 접한 해외 유학생들이 지원을 해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학교측은 해외 유학생들의 신청서를 세밀하게 점검하면서 국경이 열리면 곧바로 학생 비자를 신청할 수 있도록 안내하고 있다고 전했다.

Unitec은 내국인 학생들의 등록수가 25% 정도 증가했으며, 특히 건설과 비즈니스 코스의 신청자 수가 늘어난 것으로 전했다.

학교측은 국경이 여전히 봉쇄된 상태임에도 불구하고, 지난 해와 같은 수준인 4,632명의 해외 유학생이 다시 등록했다고 말했다.


Unitec의 엔지니어링과 건축학과 학장인 Paul Jeurissen는 Covid-19 팬더믹으로 일자리를 잃은 사람들이 재교육 신청이 늘어났다고 하면서, 관광 업종과 공항 근무자들이 대유행으로 인하여 일이 없어지면서 등록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예를 들어 측량업무를 위해 항공기 조종사들이 드론 조종을 배우는 경향이 있음이 조사되었으며, 하드웨어 매장에서도 건축 부분의 일손을 돕기 위하여 직원을 재교육 시키고 있다고 덧붙였다.

다른 여러 곳의 폴리텍들도 내국인 학생들의 수가 늘어난 것으로 보고되었다. 캔터베리의 Ara는 내국인 학생들의 등록 수가 지난 해에 비하여 7% 정도 늘어난 것으로 전했다.


혹스베이 EIT 의 CHris Collins 학장은 등록학생 수가 6% 증가했는데, 이는 2020년 같은 시기보다 117명이 더 등록한 숫자라고 말하며, 비교적 지역 경제가 활발하면서 기능직종에 대한 수요가 많다고 설명했다.


전국적으로 16개의 폴리텍을 운영하고 있는 Te Pukenga는 금년도 6만9,800명의 정규 학생들에 대한 보조를 신청하였으며, 지난해 보다 3천 명이 더 많은 것으로 밝혔다.

Tertiary Education Commission 대학교육 위원회는 등록 학생 수의 예상치 못한 증가에 대처할 수 있다고 밝히며, 추가적인 등록에 의해 지원이 필요한 학교들에게 신청을 하도록 허용하고 있다고 전했다.






#위클리코리아 #뉴질랜드_오클랜드 #뉴질랜드_뉴스 #뉴질랜드_위클리 #위클리_코리아 #국제뉴스 #해외뉴스 #뉴질랜드이민 #뉴질랜드비자

조회 274회댓글 0개
WK캠페인_492_108_2.jpg
코로나캠페인_138x310_01
1/10
Accounting House_203
365Health_203
KOKOS_203
1/1
Uptown-08-Jan-2021_492.jpg
이랑 203_102_020221 (2).jpg
연합국회방송 배너-01.jpg
뉴스코리아-배너.jpg
Kenton-Chambers_203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