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eeklyKorea

국세청 장관, "신탁세율(Trust taxes) 인상할 것" 경고

부유층이 새로운 최상위 소득세율(39%)을 피하기 위해 신탁세울(Trust taxes)을 이용한다면, 신탁세금을 인상할 수 있다는 경고성 발언이 나왔다.


David Parker 국세청 장관은 만약 사람들이 새로운 최상위 소득세율을 피하기 위해 신탁세율을 이용한다면 정부는 신탁세율 인상을 심각하게 고려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