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eeklyKorea

기록적인 저금리 행진...끝이 보이고 있다.

기록적인 저금리 시대의 종말이 다가오고 있지만, 대출자들은 갑작스럽고 가파른 비용 상승에 대해 걱정할 필요가 없을 것이라고 경제학자들은 말한다.


ASB 은행은 세계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짐에 따라 4월 23일(금요일)에 3~5년 만기 주택 대출 금리를 인상한다고 발표했다.

이 같은 움직임은 장기간에 걸친 사상 최저 금리 이후 나온 것이다.


ASB의 움직임에 따라 경제전문가들은 올해 1년, 2년 단기 고정금리가 오를 가능성은 낮다고 했지만 금리나 대출자의 미래가 어떻게 될지 의문을 제기했다.


ANZ의 수석 경제학자인 Sharon Zollner는 현재 장기적인 금리에 대한 전세계적인 압박이 있었고, 뉴질랜드 중앙은행인 Reserve Bank의 양적 완화 프로그램으로 급물살을 탔다고 말했다.


이는 금리가 현재 주기의 최저점을 기록했을 가능성이 높다는 것을 의미하며, 주택담보대출자들에게는 금리가 현재 "최저 수준"일 것이라고 그녀는 말했다.


Zollner는 "단기 금리 인상을 예측하지 못했으며, 장기 금리 인상이 가파르지 않고 점진적일 것으로 예상했지만, 그에 대한 보장은 없다"고 말했다.



이러한 이유로 대출자들은 향후 몇 년 동안 주택담보대출 금리에 대한 영향을 고려해야 한다고 그녀는 말했다.


Infometrics의 수석 예측 가인 Gareth Kiernan은 현재 장기 금리에 대한 상승 압력이 다소 있었지만, 단기 금리는 그렇지 않다고 동의했다.


기존에는 금리가 더 내려갈 수 있다는 기대가 있었지만, 여기서부터는 금리의 방향이 지금은 빠른 금리 인상보다는 점진적인 금리 인상이긴 하지만, 상승한다는 데 대부분 동의할 것이다.


"몇 %라는 금리 급등은 시장이 최고조에 달했을 때 대출을 받은 많은 주택담보대출 보유자들에게 문제가 될 수 있다"고 Kiernan은 말했다.


"하지만 지난 9개월 동안 부동산을 구입한 사람들의 경우 은행들이 서비스 기준에 평소보다 높은 금리를 반영했을 것이기 때문에 그 부분에서 더 큰 마진이 발생한다."


게다가 대부분의 단기 고정금리 대출자들의 경우, 만약 단기 금리가 연중에 조금씩 더 인상된다면, 그들이 수정해야 할 금리가 1년 전보다 여전히 낮아질 것이라고 그는 말했다.




조회 499회댓글 0개
WK캠페인_492_108_2.jpg
코로나캠페인_138x310_01
광고안내-지면_138x310-01
1/5
Accounting House_203
365Health_203
KOKOS_203
DaksDaks_s_203
1/1
Uptown-08-Jan-2021_492.jpg
이랑 203_102_020221 (2).jpg
제목을-입력해주세요.-001 (9).jpg
풀무원_203_102_1.jpg
제목을-입력해주세요.-001 (6).jpg
화로_203
Kenton-Chambers_203
1/1
eftpos나라_203x68-01
원광한의원_203x68-01
Master자동차관리_203-01
NZPMS_203_68-01
Supercity_203-01
T&Art 레오_203-01
Capstone-203x68-01
1/1
한국학교 오른쪽 상단.jpg
연합국회방송 배너-01.jpg
뉴스코리아-배너.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