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기스본 인근 와이파오아 강 홍수경보… 페리도 영향받아



기스본 시는 테 카라카 정착지 인근 와이파오아 강에 홍수 경보를 발령했다.

타이라휘티(기스본) 민방위대는 강 수위는 지금쯤 약 6m로 절정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카운슬 웹사이트의 강 수위 데이터는 이미 그 이상의 수치를 나타내고 있다.


와이코후 민방위대는 카나카나이아 강 수위가 높아짐에 따라 이스트 코스트 작은 마을 주민들에게 집에서 대피할 것을 권고했다.


또한 운전자들에게는 푸하 다리를 건너지 말라고 경고하고 있다.

폭우가 타이라휘티 지역을 강타했으며, 민방위대도 테 카라카 인근 와이파오아 강에 홍수 경보를 발령했다.


망가투 마라에가 대피를 원하는 지역 주민들에게 개방돼 있다.



한편, 수도인 웰링턴에 닥친 극심한 날씨는 수일 내에 쿡 해협을 건너려는 승객들을 골치 아프게 만들고 있다.

날씨로 인해 인터아일랜더 페리가 취소되었으며, 파도는 4~5m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블루브릿지의 운항은 수요일 오후 웰링턴행 선편 예약이 있고 목요일까지 픽톤으로 향하는 선편은 예정돼 있지 않다.



조회수 482회댓글 0개

Commenti


I commenti sono stati disattivati.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240402.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