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노스쇼어 인터, 외부인 행패로 잠시 봉쇄… 학생들 '안전하다'




와이라우 인터메디에이트의 학생들은 더 이상 봉쇄된 상태가 아니며, 정오쯤 학교 안내 메시지에 따르면 학생들은 교사들과 함께 학교 강당에 모여 있다.


그들은 여느 때처럼 하루 일과가 끝날 때 하교 하는데 문제가 없었다.


"이제 봉쇄가 해제되었습니다. 모든 학생들은 안전합니다. 학생들은 오후 3시에 방과 후 하교할 것입니다. 메시지는 "이번 봉쇄에 대한 더 많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가능한 한 빠른 시간에 부모와 보호자들에게 공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찰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포레스트 힐 베크로프트 드라이브에 위치한 학교에서 한 사람이 난입해 난동을 피우고 학교 기물을 부순 혐의로 한 사람이 경찰에 체포됐다고 밝혔다.

대변인은 부상자에 대한 신고는 없었고, 사건 경위에 대한 경찰의 조사가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경찰에서는 혹시 모를 위험에 대비하기 위해 학교가 잠시 동안 봉쇄에 들어가기로 선택했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페이스 북에서 학부모들은 학교로부터 봉쇄가 해제되었다는 연락을 받았다고 말했지만, 봉쇄가 시작되었다고 말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고 했다.

와이라우 인터 욜란다 이스트 교장은 학교 커뮤니티에 보낸 성명에서 그 이유를 설명했는데, 학교 공동체 사람이 아닌 외부인이 학교에 난입해 사무실 지역과 여러 곳을 나돌며 난동을 부렸다고 전했다.



조회수 533회댓글 0개

Comentarios


Los comentarios se han desactivado.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617.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