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녹색당 골리즈 가흐라만 의원 ‘절도혐의’로 당직 사임

최종 수정일: 1월 13일



그린 MP 골리즈 가흐라만(Golriz Ghahraman)이 오클랜드에 있는 한 부티크 매장에서 물건을 훔쳤다는 의혹이 제기되면서 자신의 포트폴리오에서 자격을 박탈 당했다.

녹색당 대변인은 가흐라만과 관련된 혐의를 인지하고 있으며, 범죄 혐의가 발생한 스코티 부티크와 "더 잘 파악하고 해결하기 위해" 접촉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녹색당 의원들은 높은 수준의 공공 행동을 유지해야 한다"며 "가흐라만 의원은 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모든 포트폴리오에서 손을 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녹색당과 가흐라만 의원은 현재로서는 더 이상 언급하지 않을 것입니다."


오클랜드 교외의 폰슨비에 있는 고급 매장인 스코티 부티크는 1뉴스가 찾아갔을 때 인터뷰를 거부했다.


경찰은 일반적으로 이름이 알려진 개인이 경찰 조사를 받고 있는지 확인하거나 부인하려는 요청에 대해 경찰이 응답할 수 없다고 말했다.


정치에 입문하기 전 가흐라만은 인권 변호사였으며 난민 출신의 국회의원으로는 처음으로 의회에 진출했다.



조회수 1,091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705.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