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eeklyKorea

뉴질랜드교통국 NZTA, 면허갱신 관련…스팸메일 경보


뉴질랜드교통국(NZTA)은 NZTA에서 보낸 것 같이 위장한 사기성 이메일이 신고되자 대중들에게 이메일 사기에 주의하라고 경고했다.

이 스팸메일 내용에서는 수취인에게 차량 면허 갱신에 대해 79.95달러를 가짜 계정에 지불하라고 적혀있다.



이 메일에는 Kia ora, 지난 24 시간 이내에 이미 갱신 한 경우 이 알림을 무시하십시오. 온라인으로 갱신하는 경우 12개월 동안 79.95달러 입니다. 번호는 200328입니다라고 아주 친절하게 적혀있다.


'지금 갱신' 버튼을 누르면 왼쪽 상단 모서리에 NZTA 로고가 있는 가짜 웹사이트로 안내한다. 이 가짜 사이트의 링크는 nzta.govt.nz으로 시작하지 않는다.



NZTA는 키위들이 진짜 이메일 주소와 거짓 이메일 주소를 예의주시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우리로부터 온 진짜 이메일은 @nzta.govt.nz 또는 @reply.nzta.govt.nz에서 보내오는데, "스팸메일 주소는 비슷해 보이지만 정확하지는 않을 것이라며, "nzta.co.nz, nzta.gov.nz, nzta.qovt.nz, nzta.qovt.nz, nzta.com 등이 있다고 주의를 요했다.


그들은 당신의 운전면허증 번호나 신용카드 세부사항 같은 개인정보를 얻으려고 할 것이다. 또한, 그들은 당신의 자동차 면허증(rego)과 같이 합법적으로 보이는 것에 대해 당신에게 돈을 지불하도록 속일 수 있다고 했다.


다른 수상한 메일을 받았다고 생각되면 '피싱사기신고' 양식을 작성해 주길 부탁했다.





#위클리코리아 #뉴질랜드_오클랜드 #뉴질랜드_뉴스 #뉴질랜드_위클리 #위클리_코리아 #국제뉴스 #해외뉴스 #뉴질랜드이민 #뉴질랜드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