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의 수석과학자, 언제 국경을 다시 열 수 있을까?

2020년 6월 19일 업데이트됨


신규 확진자가 없는 날들이 계속되고 있으면서, 바이러스를 제거하는 데에 완벽한 성공율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뉴질랜드 전체를 하나의 버블로 하여 편안하게 숨을 쉬도록 하는 상황이 되었다. 아직까지 전 세계적으로도 확실한 백신이나 치료제가 나오지 않고 있으며, 굳게 닫힌 국경을 유지하고 우리 자체적으로 2차 감염 파동을 방지하면서 일상 생활을 할 수 있는 수준으로 록다운 규제를 완화했다.


그렇지만, 국경 봉쇄를 완화하게 되면, 침체된 경제의 회복에 중요한 작용을 하게 되면서, 떨어져 있던 친구들과 가족들도 만나게 될 수 있다. 우리 모두가 잘 알고 있다시피, 해외에서 단 한 명이라도 감염자가 입국하게 된다면 곧바로 수 백명의 집단 감염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점 때문에 쉽사리 국경을 오픈하는 결정을 내리기가 어려운 일이다. 그렇다면 어떻게 국경을 다시 열면서도 위험 수위를 낮출 수 있을까?


Choosing when to open a border

코로나 바이러스의 가장 위험한 요소는 쉽게 변이가 가능하고, 경우에 따라서는 잠복기간이 길다는 점이다. 이 점이 특히 특정 국가들에 대한 국경을 여는 데에 대한 걱정이 되고 있다. 이런 역학에 대한 인식으로 특정 국가로부터 얼마나 오랜 기간 동안 신규 확진자가 없어야 하는지에 따라 결정을 할 수 있을 것이다. 따라서, 바이러스가 모두 사라질 떄까지 얼마나 걸린 것인가에 대한 어려운 의문이 남아 있으며, 그 확률은 모래 속에서 바늘을 찾는 것과 같다고 할 수 있다.


최근 오타고 대학교의 연구에서 지금과 같은 수준의 검사가 진행될 경우 27일에서 33일 정도면 뉴질랜드 내의 바이러스는 95% 정도 사라진 것으로 추정되었다. 99%가 되기 위해서는 37일에서 44일 사이로 나타났으며, 검사 수준을 낮추거나 증상이 있는 경우에도 의료진의 도움을 요청하지 않는 사람들이 있을 경우 53일에서 91일이 되어야 새로운 확진자가 나오지 않을 것으로 추정되었다. 이 계산법은 국경을 통해서 새로운 감염자가 들어오지 않는 조건이며, 만일 국경 완화로 해외에서 바이러스가 들어올 경우는 또 다른 상황이 될 것으로 가정하였다.


Which countries?

Ashley Bloomfield보건국장이 말한대로, 여전히 뉴질랜드 밖의 국가들은 대유행이 한창이며, 가까운 미래에 검역없이 여행자들의 입국을 허용한다는 것은 너무나 많은 위험이 도사리고 있다는 것은 모두 다 잘 알고 있는 내용이다. 우리는 국경을 완화하므로 인해서 해외로부터 새로운 사례들이 들어오고, 지금까지 어렵게 만들어온 코로나 ‘0’ 상태를 잃게 되며, 제2의 감염 파도를 맞이할 위험에 처하게 될 수 있는 것이다.



그렇지만, 코로나 대유행은 전 세계 각 국가들마다 다른 양상으로 나타나고, 그에 따른 대응책들도 여러가지이므로 우리는 우리에게 가장 잘 맞는 현명한 방법을 선택할 수 있을 것이다. 지금 현재로는 대만과 홍콩, 베트남, 호주 등의 국가들이 바이러스에 잘 대응하고 있으며, 믿을 수 있는 검사를 통하여 신규 확진 사례가 거의 없는 국가들인 반면, 미국과 영국, 브라질 등은 높은 발생율에도 불구하고 지역 사회의 전염을 제한하고 있는 국가들도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만일 2차 감염 사태가 일어나게 된다면 어느 정도나 우리는 준비가 되었을까?

▪언제나 더 이상의 감염을 막으며 해외로부터 방문객을 받아들일 수 있을까?

▪어떻게 산발적으로 일어날 수 있는 사례들을 제한할 수 있을까?

▪아니면 지금 확진자들이 늘어나고 있는 국가들이 뉴질랜드처럼 통제할 수 있을까?

▪그리고, 제한적 국경 통제로 남아 있을 수 있는 위험 요소들을 완화할 수 있을까?

▲확진 사례의 추이. 그 국가의 확진자 수와 확진자 발생 사례 그래프의 곡선 추이, 지난 몇 주와 비교하여 오늘의 발생자 변화, 검사받지 않은 사람들에 대한 사회적 진단 검사의 진행 여부 등이다.


▲검사와 확진 통계 자료의 신뢰성. 공시적인 자료이지만 그 자료의 신빙성과 검사가 충분하게 진행되고 있는지의 여부, 일일 검사 진행수와 양성자의 프로티지, 어떤 종류의 검사 그리고 샘플 표본 등의 자료 신빙성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