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뉴질랜드 달러…'세계 10대 통화서 밀려나'



뉴질랜드 달러는 싱가포르 달러, 스웨덴 크로나, 한국 원화, 노르웨이 크로네에 밀려 세계에서 가장 많이 거래되는 통화 순위에서 4계단 떨어졌다.

국제결제은행(BIS)의 최근 조사에 따르면 뉴질랜드 달러는 2010년 이후 10위 자리를 지킨 후 현재 14위를 기록하고 있다.



미국 달러는 1위를 지켰다. 모든 외환 거래의 88%를 차지하는 한 쪽 통화에서 유로와 일본 엔화는 미국의 뒤를 이었다.


세계 최대의 금융 중심지인 영국, 미국, 싱가포르, 홍콩, 일본에 78%의 외환 거래가 지속적으로 집중되어 있다.


영국은 전 세계 거래량의 38%를 차지하며 세계에서 가장 중요한 외환 거래지로 남아 있었다.


최근의 결과를 바라보면서, 중앙은행(RBNZ) 부총재 겸 경제, 금융 시장 및 은행 총지배인 카렌 실크는 뉴질랜드 달러가 계속해서 잘 거래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녀는 "불안정한 시기에 일부 국가들에게 추월 당하고 있지만, 뉴질랜드 달러는 뉴질랜드 경제 규모에 비해 불균형한 빈도로 계속 거래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조사에는 52개 관할 지역의 중앙은행과 기타 당국, 1200개 이상의 은행과 기타 딜러들이 참여했다.



조회수 520회댓글 0개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투표참여]-제22대-국회의원-재외선거_웹배너(300x140)-B_fn.gif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240219.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