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뉴질랜드, '덴마크'서 화이자 '백신 50만회분 추가확보'

뉴질랜드는 기존 물량에 추가로 덴마크와 화이자 Covid-19 백신 50만회분을 구매키로 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아던 총리가 발표했다.


자신다 아던 총리는 덴마크 총리 메테 프레데릭센에게 백신을 구입할 수 있게 해준 것에 대해 감사를 표했다. 이어 총리는 "이는 남은 9월 안에 우리의 백신접종 비율을 더욱 강화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지난 9일 목요일 스페인과의 25만 회분의 백신구매 협정에 이은 것이다. 스페인은 Covid-19 백신 수요가 급증해 공급을 늘리기 위한 대량 선적 분이 10월에야 뉴질랜드에 도착할 예정이기 때문이다.



당시 아던 총리는 발표를 통해 뉴질랜드가 스페인에서 구매한 선량 외에 9월 한 달 동안 화이자로부터 직접 구매한 총 180만 회분을 받을 것으로 예상하는 가운데 진행된 추가 물량이라고 말하며, 우리는 백신 출시를 늦출 계획이 전혀 없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강조했다.


지난 7일 화요일, 아던 총리는 정부가 1주일에 35만 회분을 투여하기로 계획했던 델타 변이사태 이전에 비해 뉴질랜드에서의 백신접종에 대한 수요가 180% 증가했다고 말했다.



정부는 지난 몇 주 동안 추가 공급물량 구매를 협상하기 위해 화이자와 다른 나라들과 접촉햐왔다.


이는 호주가 Covid-19의 발병과 씨름하는 동안 화이자 백신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영국, 싱가포르, 폴란드와 맺은 거래에 따른 것이다.




조회수 242회댓글 0개

Comments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240402.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