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뉴질랜드 해외 관광객… 예상외로 빠르게 회복



뉴질랜드 관광청(Tourism New Zealand)은 대유행으로 인한 혼란으로 국내 관광 마케팅에 초점을 맞춘 후, 장기적인 해외 관광객 회복으로 방향을 전환하고 있다.

이 기관은 2020년 Covid-19 대유행으로 인해 해외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기자 여행 업계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국내 마케팅에 뛰어들었다. 그리고 올해는 그 범위를 넓힐 것으로 예상된다.


뉴질랜드 관광청 최고 경영자 르네 드 몽치는 해외에서 도착하는 관광객이 예상보다 빠르게 회복되고 있다고 밝혔다.



드 몽치는 "지금까지 올 여름 시장에 집중했고, 주요 해외 방문객 시장의 목적지로 뉴질랜드에 대한 선호도가 증가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 기관은 주력 사업으로 돌아가 2023년 동안 장기적인 목표를 검토하기 시작할 것이다.


대유행이 시작되기 전, 뉴질랜드 관광 지출의 약 60%는 뉴질랜드 국민 지출이 차지했다.



국제선 노선은 국경이 다시 열린 후 확장되었고, 2022년 10월까지 뉴질랜드에 도착한 방문객 수는 Covid-19 이전 수준의 57%에 달했다.

호주에서 온 방문객들은 10월까지 Covid-19 이전 수준의 74%로 돌아갔고, 이전 지출의 거의 100%에 도달했다. 미국과 영국의 방문객 수도 잘 회복되고 있었다.



조회수 400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419.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