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만우절 농담 아니다'… 사우스 오클랜드 타운하우스 $1 리저브 경매


<A new three-bedroom townhouse on Russell Road, in Manurewa, Auckland, fetched $641,200 under the hammer.>

저렴한 가격의 도시 교외 지역 투자자들의 구매가 쇄도하고 있는 가운데 한 타운하우스가 64만 1,200 달러에 낙찰됐다.

사우스 오클랜드의 한 타운하우스는 최저가인 1달러를 크게 웃도는 64만 1,200달러에 낙찰됐다.


마누레와 러셀 로드에 있는 새로 지은 침실 3개, 욕실 2개짜리 부동산은 6개의 테라스 하우스 중 마지막으로 판매되었으며, 주말에 12명의 등록 입찰자를 끌어들여 현장 경매에 부쳐졌다.



경매 등록 코멘트에는 "우리 소유주는 합작 투자를 마무리하고 당신에게 최저 1달러의 리저브 가격으로 6개의 테라스 하우스 중 마지막 집을 제공하기 위해 이 부동산을 판매해야 합니다! 만우절 농담이 아닙니다"라고 적혀 있다.


그러나 레이 화이트 샌드링엄의 매물등록 에이전트 써니 사린은 마케팅에서 입찰 전에 관련 공시를 제기할 필요가 있어 부동산 입찰은 "엄격하게 사전 등록을 통해서만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에이전트 사린은 "경매 과정에 대한 엄격한 기밀유지" 때문에 경매에 대해 언급할 수 없다고 말했다.


부동산 기록에 따르면 다른 5개 타운하우스는 이미 2022년 6월 최고 분양가 93만 달러, 2022년 12월 최저 분양가 80만 달러를 기록했다.


이 물건 경매에는 비록 소수의 첫 주택 구매자들이 참석했지만, 대부분의 입찰은 투자자들로 상당 수의 등록된 입찰자들이 있었다.


오클랜드에 소재한 저렴한 주택 지역의 경매 활동은 최근 몇 주 동안 증가했다. 오타라의 그랜트 애비뉴에 있는 801평방미터 대지에 있는 침실 3개짜리 벽돌과 타일 주택은 100만 달러 CV보다 낮은 80만 2,000달러에 팔렸지만, 이 집이 시장에 나온 것은 50년 만에 처음이었다.


<A brick and tile home on Grant Avenue, in Otara, Auckland, sold for just over $800,000.>

<A two-bedroom home on development land on Browns Road in Manurewa, Auckland, sold for just under $1m.>


마누레와에서는 1,040평방미터의 대지에 있는 침실 2개짜리 주택이 98만 1,000달러에 팔렸다. 이 역시 CV보다 훨씬 낮았지만 1997년에는 13만 달러에 팔렸다. 클로버 파크에 있는 식킴 크레센트에 있는 침실 4개짜리 주택은 81만 7,000 달러에 팔렸다. CV인 98만 달러보다 낮았지만 2007년의 거의 두 배에 달했다.


레이 화이트 마누카우의 공동 대표 톰 로슨은 부동산 판매 활동의 상당 부분이 투자자들에 의해 주도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잘 팔리지 않지만, 꼭 팔아야 하는 부동산을 목표로 하는 투자자들을 보고 있습니다. 그들은 가치를 더하고, 활기를 되찾고, 그것을 기준으로 맞추기 위해 사들이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로슨은 대유행으로 인한 부동산 가격 폭발 이후, 경험이 풍부했던 리노베이션 업체들이 다시 자신감을 갖게 되었다고 말했다. “지난 주 회사에서 열린 경매에서는 경매 예약금에 도달하지 못한 부동산이 6시간 후 전문 수리업자에게 50만 달러 중반에 팔렸습니다.”


"투자자나 구매자는 경매를 통해 그것을 사지 않았지만, 그것이 팔리지 않았다는 소식을 듣자마자 조건 없는 현금구매 제안을 해왔습니다. 그는 아무도 사지 않은 것을 싸게 구매했고, 그것을 이쁘게 개조할 것입니다."


로슨은 현재 시장에 나오는 신규 물건이 줄어들면서 현명한 구매자들은 가격 변화나 구매자들이 판매할 준비가 됐으나 팔리지 않았던 부동산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클랜드는 최근 몇 달 동안 매우 적은 여러 경매를 목격했다. 12월에는 구조적으로 문제 있는 침실 4개짜리 코티지가 1달러 리저브에 등록돼 48만 달러에 첫 주택 구매자에게 팔렸고, 지난달에는 미션베이에 있는 수백만 달러짜리 펜트하우스가 구입 가격과 CV보다 현저히 낮은 리저브 가격으로 등록된 후 판매됐다.



조회수 1,574회댓글 0개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투표참여]-제22대-국회의원-재외선거_웹배너(300x140)-B_fn.gif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240219.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