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미들모어 병원', 감염자 증가로 '한계치' 도달하나?

미들모어 병원에 대한 Covid-19 발병의 영향을 예측하는 임무를 맡은 보건 관계자는 이 상황이 "매우 무섭게" 돌변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이 병원은 발병의 진원지로 간주되고 있고, 우리 백신접종 비율이 90%에 달하더라도 하루에 수백 건의 새로운 사례를 처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그는 자신의 모델링을 뉴스허브와 독점적으로 공유했다.


백신 접종을 위한 슈퍼 토요일의 목표는 백신접종 수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것이다. 현재의 발병률이 증가함에 따라, 사람들을 보호하는 것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백신은 Covid-19에 감염될 위험을 줄여주고, 감염자들의 입원을 거의 90%나 줄여주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카운티즈 마누카우 헬스(Counties Manukau Health)의 인구 보건 책임자인 게리 잭슨 박사는 "현재 우리 감염자의 입원 비율은 약 13%인데, 이는 현재 병원에 입원하는 사례의 거의 대부분이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사람들에게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것은 오클랜드가 경보 3단계로 이동한 이후 꾸준하게 보여온 입원환자들의 흐름이다. 들쭉날쭉하지만 3주 동안 꾸준한 증가한 것이다.


감염된 사례들은 노스쇼어 병원과 미들모어 병원, 오클랜드 병원, 스타쉽 병원, 와이카토 기지병원, 파머스턴 노스 병원 등에 분포돼 있지만, 65%에 해당하는 환자가 미들모어 병원에 입원해 왔다.

12일 화요일, 17명의 환자가 추가로 발생하면서 Covid-19로 치료받는 사람의 수가 그 어느 때보다 많아졌다. 잭슨 박사는 "각 주요 병원마다 병상이 가득 차 있기 때문에, 미들모어 병원에 약 30명 이상의 환자가 입원한다는 것은 더 이상 생각하기도 싫다”고 한다.



현재 미들모어 병원에서 16건의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곧 수용인원이 초과할 것으로 예상되며, 부득이 오클랜드의 다른 병원들에 감염자들을 분담 수용해 달라고 요청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잭슨 박사는 "하루 100건 이상의 사례가 발생하면, 빠르게 다음 단계에 대해 생각하기 시작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가 말하는 다음 단계는 이 분담 계획의 일부이다. 향후 12개월 동안 미들모어 병원은 환자수용 량을 크게 늘리기 위해 준비할 계획이다.


잭슨 박사의 모델링은 내년을 예상한 것이지만, 마누카우 카운티에서만 최고치는 4~6주간에 걸쳐 하루에 약 280건의 사례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되며, 현재의 발병 상황을 감안할 때 그 시기는 더 일찍 도착할 수도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는 "언제나 이런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며, 우리의 바람은 그런 상황이 3개월 이내 발생하지 않기를 바라는데, 대비할 수 있는 시간이 필요하기 때문”이라고 경고한다.


하지만 현재로선 그렇게 최악의 상황이 될 가능성이 낮다는 것을 알고 있다.


그는 "현재 발병에서 몇 명의 사례가 발생했지만, 실제로 델타 바이러스가 우리 지역사회에 스며들기 시작하면서 불행하게도 훨씬 더 많은 입원을 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잭슨 박사의 모든 모델링이 90%의 백신 접종을 기반으로 한다는 점을 감안할 때, 지금까지 마누카우 카운티 사람들의 56%만이 2차 접종을 완전하게 받았다는 것을 또한 중요하게 기억해야 할 가치가 있다.




조회수 388회댓글 0개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투표참여]-제22대-국회의원-재외선거_웹배너(300x140)-B_fn.gif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240219.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