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부모 비자 소지자 ‘건강 부담금 부과’



럭슨은 차기 정부가 부모 비자로 뉴질랜드로 이주하는 사람들에게 건강 부담금을 도입하는 방안을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부모가 가족과 함께 머물며 건강보험에 가입하거나, 건강 부담금을 납부하면 뉴질랜드에 복수 입국 비자로 입국할 수 있다.



럭슨 총리는 건강 부담금을 어떻게 부과할지 구체적인 내용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지만 "어떤 것이 가장 좋은 메커니즘이고 시행하기에 가장 쉬운지 간단한 질문일 수 있다"고 말했다.


럭슨은 이와 같은 종류의 비자가 호주와 캐나다에 이미 존재하고 있으며, 이 비자가 시민권 취득 경로를 제공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조회수 618회댓글 0개

Comentarios


Los comentarios se han desactivado.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502.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