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슈퍼마켓 바코드 문신한 남성… '틱톡서 효과입증 입소문'

2022년 최고의 기사 중 하나는 호주의 한 쇼핑객이 바코드 문신을 테스트한 후 입 소문이 났고 효과가 있었다는 것이다.


그 남자는 슈퍼마켓 리워드 카드를 절대 잊지 않도록 확실히 그 이상으로 나아갔는데, 일부 고객들은 울워스 앱을 다운받아 사용했지만, 이 고객은 한 단계 더 나아가 카드 바코드를 그의 오른팔에 문신했다.


틱 톡에 공유된 비디오에서는 그가 계산대에서 1.95달러짜리 스프라이트 한 병을 사는 모습을 볼 수 있다. 하지만, 상당히 놀라운 일은 다음에 일어났다.


그는 음료를 스캔 한 후, 몸을 기울여 그의 오른팔을 센서 위에 올려놓았다. 시스템이 그의 바코드 문신을 식별한 후 시스템의 안내 방송을 들을 수 있었다.



"당신의 에브리데이 리워드 카드가 추가되었습니다." 그는 시스템 화면을 가리키며 친구들에게 "작동하는 것을 보세요."라고 말했다.

그의 바코드 문신은 공유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끌었고, 많은 사람들은 그것을 "시간 절약의 본보기"라고 설명했다.


이전에 이 남성에게 계산대에서 서비스를 제공했다고 주장한 한 슈퍼마켓 직원은 그가 동료들에게 이 사실을 말했지만 "아무도 그의 말을 믿지 않았다"고 말했다.


다른 이들은 그것이 그들이 플라이바이와 다른 다양한 카드의 바코드를 팔에 문신하도록 팁을 주었다고 농담했다.


어떤 사람들은 그것이 효과가 없을 것이라고 우려했고, 한 사람은 이렇게 썼다. "문신을 했는데 효과가 없다고 상상해 보세요."



또 다른 부정적인 사람은 "슈퍼마켓에서 리워드 시스템을 중단한다면 어쩌냐"고 덧붙였다.


이 동영상은 24시간 만에 50만 조회수를 기록했으며, 일부는 문신이 진짜인지에 대한 의문을 제기한 후 클로즈업 비디오를 요구했다.

그러나, 이 같은 방법을 시도한 것은 그가 처음이 아니다.



지난해 브리즈번에 거주하는 영화 제작자 에밀리아 라우는 손목에 'Made in Australia'라는 글자가 새겨진 문신을 테스트하는 영상을 올렸다.

그녀는 그녀가 살고 있는 브리즈번 켈빈 그로브에 있는 울리스 매장 셀프 서비스 계산대에서 여러 번 시도한 후 마침내 한 번 작동했다고 적었다.


그러나 스캔 하는 동안, 에밀리아는 틱톡 멤버들에게 시스템이 "잘못되었습니다. 직원에게 문의하세요"라고 안내되었다고 전했다.



조회수 487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617.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