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에이미 피셔, 리사 캐링턴 제치고 ‘세계 신기록’



에이미 피셔는 헝가리 세게드에서 열린 ‘카누 스프린트 월드컵(Canoe Sprint World Cup)’에서 데임 리사 캐링턴을 제치고 여자 K15 500m 역사상 세계에서 가장 빠른 선수가 됐다.

피셔는 1분 46초19를 기록해 2019년 벨라루스의 볼하 쿠드젠카가 세운 종전 세계 기록을 0.27초 차로 앞섰다.


그녀는 15번이나 세계 챔피언에 오른 주요 라이벌이자 동포인 데임 리사를 이기기 위해 자신의 모든 재능을 쏟아부었다.



데임 리사는 블록을 박차고 나가 중간 블록에서 보트 길이 이상으로 앞섰고, 그녀가 치고 나가는 모습이 매우 강해 보이자 해설자들은 이렇게 말했다: "정말 중요한 선두를 지키고 있습니다. 당신은 리사 캐링턴을 이기기 위해 당신 스스로에게 너무 많은 힘을 배분하고 싶지 않을 겁니다."


그러나 그들은 또한 경기 마무리에 대한 에이미 피셔의 큰 그림이 과소평가되었을 수도 있다는 점에 주목했다. 다음 500m 경기에서 피셔는 놀라운 힘과 속도를 보이며 데임 리사를 능가하며 0.33초 차이로 월드컵 금메달을 획득했다.


이는 키위 선수 두 명이 올림픽에 출전할 수 있을 것이란 가능성과 키위 1-2의 유명한 결승 가능성에 좋은 징조이다. 다른 경쟁자들은 보트 길이의 2배 이상 뒤쳐져 있다.



조회수 523회댓글 0개

Comentários


Os comentários foram desativados.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617.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