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여러 명 칼로 찔러… ‘한 명 사망 나머진 중상’, 10대 검거

경찰은 이달 초 오클랜드 이스트 타마키에서 흉기로 찔러 치명적인 상처를 입힌 17세 소년을 살인 혐의로 체포해 기소했다.


경찰은 지난 11월 13일 오후 4시 30분경 미들모어 병원에 칼에 찔린 사람 3명과 총상을 입은 1명을 이송했다고 밝혔다.



사건은 하이브룩 드라이브 지역의 레이디 피셔 플레이스에서 약간 떨어진 주차장에서 발생했다.


피해자 중 26세 남자는 칼에 찔려 병원에 이송됐으나 결국 사망했다.


11월 24일(목요일), 17살 소년이 그 사건으로 인해 체포되어 살인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또한 같은 사건으로 인한 다른 두 명의 피해자와 관련해 심각한 신체적 상해를 입힐 의도로 칼을 찌른 두 가지 추가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25일 마누카우 청소년법원에 출두할 예정이다.


사망한 피해자는 24일 슬픔에 잠긴 그의 가족에 의해 안치되었고, 그들은 범인 검거 소식을 경찰로부터 전해 들었다.


토필라우 파아마누아 바아엘루아 형사는 사건의 경위를 정확히 밝히기 위해 비디오 분석과 참고인 조사에 오랫동안 걸렸다고 말했다.


경찰은 또 다른 이들이 연루된 것으로 의심하고 추가 체포를 위해 사건에 관해 알고 있는 사람들의 추가 정보를 계속 요청하고 있다.




조회수 499회댓글 0개

Kommentare


Die Kommentarfunktion wurde abgeschaltet.
KakaoTalk_20240703_213129775.pn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705.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