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여행수요, Covid-19 ‘대유행 이전으로 회복’

일부 대형 여행사에 따르면, 국제 여행에 대한 수요가 Covid-19 대유행 이전 수준으로 회복되었다고 한다.


해마다 크리스마스와 새해를 맞이하는 연말연시는 자연스럽게 비행기를 타려는 사람들의 수요가 몰리지만, 다시 확산되고 있는 Covid-19와 경기 침체가 다가오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2023년에는 이미 더 많은 여행 문의가 있다.

1News는 두 살배기 어린 이슬라와 그녀의 부모가 함께 영국에 거주하는 대가족을 만나기 위해 비행기를 타고 떠나기 직전 이들을 만났다.


그녀의 엄마 찰리는 "영국 공항에서의 첫 인사는 꽤 눈물이 날 것"이라고 말했고, 그녀의 아버지 벤은 "우리 가족 중 첫 번째 손주기 때문에 엄마와 아빠는 손주 보기를 고대하고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대유행 여파로 인해 지금까지는 기본적으로 집으로 여행하는 것이 불가능 하다시피 했었다.


플라이트 센터의 하이디 워커는 "지난 3월 국경이 다시 개방된 이후, 우리는 여행을 원하는 고객들로 넘쳐나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그는 대유행 여파로 직원이 부족해 많은 문의를 소화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하며, 지점마다 밀려드는 손님으로 인해 줄을 서 있다고 전했다.


가족을 다시 만나는 것이든, 유람선 항해든, 디즈니랜드 여행이든, 수요는 전반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에어뉴질랜드는 태평양 제도에서 Covid-19 대유행 이전 수요의 80% 가까이를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모아는 크리스마스/새해 기간 동안 Covid-19 이전보다 약 40%의 더 많은 여행객이 찾는 최고 뜨거운 장소다.


라로통가는 키위에게도 인기가 있다는 것을 증명했다; 2019년 이 맘 때보다 19% 더 많은 여행객들이 그곳으로 향하고 있다.


더 나아가 LA, 일본, 발리는 항공편이 2019년 수용 인원의 약 4분의 3에 달하더라도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최근 보험위원회(Insurance Council)조사에서 여행객의 약 4분의 3이 Covid-19에 대한 감염 우려로 5명 중 1명이 보험에 가입했다고 말했다.

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사람들 중 20% 이상은 비용문제를 들었다.



보험에 가입한 사람들도 Covid-19 대유행 이전보다 보험료가 훨씬 더 비싸게 느껴진다고 말했지만, 가족을 처음 만나는 것과 같이 가격을 매길 수 없는 것들도 있다고 전했다.



조회수 277회댓글 0개

Comentários


Os comentários foram desativados.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502.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