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래된 매트리스, 무료로 버리는 방법"



뉴질랜드에는 매년 약 30만 개의 오래된 매트리스가 발생하고 있으며, 그 매트리스가 쓰레기 매립지에 버려지면서 쓰레기 매립지가 포화 상태에 이른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키위들은 오래되고 생명력을 다한 매트리스라도 그 가치를 인식하지 못할 수도 있는데, 매트리스 구성품의 약 4분의 3은 재활용될 수 있다고 한다.


따라서, 오래된 매트리스를 쓰레기장에 버리는 대신에 새로운 방법으로 환경 폐기물을 활용하는 매트리스 재활용 솔루션을 출시됐다.



온라인 가구·침구·가전 소매업체 안도(Andoo)가 올하트뉴질랜드(All Heart NZ)와 협력하여 뉴질랜드 최초의 비즈니스 주도 매트리스 재활용 솔루션을 출시했다.

안도(Andoo)는 2022년 3월 뉴질랜드 시장에 출시해 고객이 제품을 구매할 때 '오래된 제품 수거' 옵션을 클릭하면 신규 구매 시 기존 제품을 무료로 수거해 준다.


팀은 고객의 오래된 매트리스를 수거할 것이며, 새로운 재활용 솔루션을 통해 재활용될 것이다.



12월에 안도는 고객들로부터 수집된 매트리스를 해체하기 위한 올하트 뉴질랜드의 시험에 자금을 지원했고 오클랜드 물류 센터에 보관되었다.


그들은 77%의 매트리스 부품을 재활용할 수 있다는 것을 발견했고, 상당한 비율의 매트리스를 매립되지 않도록 했다.

안도 뉴질랜드(Andoo NZ) 매니저 트로이 틴딜(Troy Tindill)은 "우리에게는 비용문제 보다는 매립지에 폐기물을 버리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올하트 뉴질랜드(All Heart NZ)는 지속가능성 서비스를 통해 조성된 기금을 사용하여 파트너 조직을 지원하여 빈곤을 줄이고 교육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웰빙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자선 신탁이다.



지금까지 올하트 뉴질랜드는 매립지에 들어갈 4,774톤 이상의 물품을 재활용하고 뉴질랜드 전역의 466개 이상의 커뮤니티를 지원하면서 1,400만 달러 이상을 모금하거나 절약했다.

올하트의 지속가능성 개발 매니저 콜린다 로우는 매트리스의 절반 이상이 재활용이 가능한 금속 스프링이며 폼 패딩은 카펫 언더레이로 재활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면과 펠트의 상태가 좋다면 쿠션으로 재활용할 수도 있다.


로우는 일부 오래된 매트리스들은 정원에 사용할 수 있는 코코넛 섬유로 만들어졌다고 말했다.


하지만 매트리스를 쓰레기장에 버리면 재활용되는 것이 전혀 없다.



조회수 1,214회댓글 0개

Comentarios


Los comentarios se han desactivado.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617.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