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클랜드 비치헤븐 여성 납치 사건... 용의자 두 명 체포



오클랜드 비치 헤븐에서 밤사이 발생한 여성 납치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수사를 계속하고 있는 가운데 두 명이 구속돼 기소됐다.

경찰관들은 화요일 밤 써니헤븐 애비뉴 주변 주민들로부터 111번으로 신고 전화를 받았다.


칼럼 맥닐 와이테마타 형사과장은 차량에 타고 있던 세 명이 오후 7시 30분 직전에 주택에 도착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수요일 오후, 경찰은 센트럴 오클랜드에서 한 남자와 한 여자를 체포했다.



데어리 플랫에 거주하는 32세의 남성은 납치, 중상해, 총기를 사용한 범죄 혐의, 총기를 이용한 절도 혐의로 기소되었다.


베이뷰에 거주하는 28세의 여성은 사전 수배와 관련해 체포됐으며, 컴퓨터 검색과 관련한 의무를 이행하지 않은 혐의로 법정에도 출석할 예정이다.


맥닐 형사는 수요일 오후 경찰이 납치 사건과 관련해 수사를 계속할 것이라고 말하며, 지금까지의 수사를 종합하면 사전 계획된 사건으로 보고 있다고 했다.


맥닐은 부상을 입은 피해자가 병원에서 회복 중이라고 말했다.


"피해 여성은 회복까지 꽤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되며, 우리는 그녀에게 사건 경위에 대해 더 조사할 예정입니다."


경찰은 써니헤븐 애비뉴 주택에서 "주소지에 거주하던 여성이 차량에 강제로 태워지는 등 언쟁이 발생했는데, 이 과정에서 총기가 발사되었으며, 이를 들은 이웃 주민들이 경찰에 여러 차례 신고했다"고 밝혔다



이웃 주민들은 사건 당시 무장 경찰관들이 몰려들면서 시끄러운 소리가 들렸다고 전했다. 경찰의 독수리 헬기도 투입됐다.


출동한 경찰은 차를 발견하지 못했지만 경찰관들은 나중에 차로 10km 떨어진 그린하이츠의 한 주택가에 버려졌다.


한 여성이 맥케이 드라이브의 한 주소지 밖에서 부상을 입은 채 발견되었고, 우리는 그 여성이 비치 헤븐 납치 사건의 피해자라는 것을 확인했다.



써니 헤븐 애비뉴 납치 사건은 비치 헤븐 타운 센터에서 도보로 조금밖에 걸리지 않았다.


"이 지역의 오래된 마을 느낌이 사라지고 있습니다. 더 이상 안전하지 않습니다. 꽤 많은 사건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대부분의 동네 사람들이 느끼는 감정이라고 생각합니다."


추가적인 정보가 있는 사람은 누구나 105번 경찰에 신고할 것을 당부합니다. 0800 555 111번을 통해 익명으로 제보할 수도 있습니다.


조회수 927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KakaoTalk_20240703_213129775.pn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705.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