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클랜드 주택 두 채 ‘밤사이 총격 당해’



수요일 밤, 오클랜드 오네훙가와 망게레 이스트에 있는 주택 두 채가 총격을 받은 것으로 알려져 경찰이 수사를 벌이고 있다.

경찰관들은 총격사건 신고를 받고 오후 10시 28분경 오네훙가의 아후훼누아 크레센트로 출동했다.



오클랜드시 범죄수사대 형사 마틴 프렌드는 총격 범죄와 관련된 용의자들은 경찰 도착하기 전 그 지역을 떠났다고 말했다.


“현 단계에서 이들의 소재는 파악되지 않은 상태지만 경찰은 주변에 있는 상당량의 CCTV 영상을 검토하는 등 긍정적인 수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그는 총격 사건 이후 부상자는 신고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또한, 밤사이 망게레 이스트에 있는 해든 스트리트에서 한 집에 총격을 받은 후 밤 11시 직후 경찰이 출동했다.

숀 비커스 경찰은 "집에 총알 구멍이 다수 발견돼 조사가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그는 "감사하게도 이 문제와 관련해 부상자가 신고되지 않았다"며 이 지역에 더 많은 경찰이 출동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두 사건에 대한 정보를 가지고 있는 사람은 누구나 105번 경찰에 신고해 달라고 요청했다.



경찰 장관이 응답한다

마크 미첼 경찰 장관은 목요일 아침 방송에서 밤사이 발생한 총격 사건에 대해 질문을 받았다.


그는 "그런 사건들이 나를 밤에 잠 못 이루게 하는 것들"이라고 말했다.


미첼 장관은 정부의 갱단 단속을 지적하면서도 수요일 밤 총격사건이 갱단과 관련이 있는지 "우리는 모른다"고 덧붙였다.


"분명히 경찰은 수사를 계속할 것입니다. 저는 대중들에게 공개된 대부분의 자동차 총격과 총기 관련 사건 대부분이 갱단과 관련이 있거나 갱단과 다시 연관돼 있다는 것을 강조하고 있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습니다.”


"우리는 갱단을 강하게 비난하고 있습니다."



조회수 674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617.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