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저소득 주택소유자 생활지원비... '세금 환불 제도'



시메온 브라운(Simeon Brown) 지방정부 장관은 저소득 주택 소유자들에게 다시 돈을 돌려주는 세금 리베이트 제도(Rate Rebate Scheme)의 리베이트 인상을 발표했다.


브라운 장관은 "연립정부는 뉴질랜드 국민들의 생활비를 낮추는데 전념하고 있다. 여기에는 '세금 리베이트 제도'와 같이 어려운 일을 하고 있는 키위들에 대한 표적 지원도 포함되어 있다"고 말했다.


2024년 7월 1일부터 최대 리베이트 금액은 750달러에서 790달러로 40달러 인상된다. 또한, 리베이트 기준이 되는 소득감소 기준 값은 30,100달러에서 31,510달러로 소폭 인상된다.

"이것은 저소득 주택 소유자들에게 실질적인 변화를 가져올 것입니다. 소득 기준을 충족하는 모든 키위에게 세금 리베이트 제도를 신청하여 세금을 부분적으로 리베이트 받고 생활비에 보탬이 되면 좋겠습니다."라고 브라운은 말한다.


"본인의 자격이나 가족 구성원의 자격에 대해 궁금한 점이 있다면, 지역 카운슬이나 리타이어먼트 빌리지 운영자에게 연락해 보시기를 권합니다.”


"궁극적으로 우리 정부의 계획은 경제를 재건하고 모든 사람의 소득을 높이고 생활비를 낮추는 것입니다."


1973년에 제정된 세금 리베이트 제도는 자신의 카운슬에 세금을 납부하는 사람들에게 부분적으로 환급하는 제도이다. 이는 자신의 집을 소유한 저소득 뉴질랜드인들에게 재정적 구제를 제공하기 위해 존재한다.


이 같은 변화는 2023년 소비자물가지수 4.7%의 움직임을 반영한 것이다.

신청서는 해당 지역 카운슬에서 구할 수 있다. 또한 뉴질랜드 정부 웹사이트(www.govt.nz )에서 다운로드하여 여러분이 거주하는 지역 카운슬에 제출할 수 있다.



조회수 778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502.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