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지난 밤, "웰링턴 호스텔 화재 발생… 최소 6명 사망"

최종 수정일: 2023년 5월 16일



지난 밤 웰링턴의 한 호스텔에서 발생한 "심각한 건물 화재"로 인해 최소 6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6명의 사망자는 오늘 아침 뉴질랜드 소방당국에 의해 확인되었다.


크리스 힙킨스 총리는 오늘 아침 언론에 출연해 "여러 건의 보고를 받았다"고 말하며, 그는 "확인된 6명 이외에도 사망자가 더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경찰은 오늘 오전 성명을 통해 "사망자 수가 10명 미만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하지만, 건물 접근이 어려워 더 이상 구체적으로 말할 수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현 단계에서 화재 원인을 "원인 불명" 이라고 밝혔는데, 이는 경찰이 소방당국과 함께 화재 원인을 파악하겠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5월 16일 새벽 00시 25분경 화재 신고를 받은 소방대가 웰링턴 뉴타운의 애들레이드 로드에 있는 로퍼스 로지(Loafers Lodge)에 출동했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대원들은 최상층에서 거대한 화재를 목격한 후 화재를 최고 위험 단계인 5단계로 격상했다.


"지금까지 그 건물에서 파악된 인원은 52명입니다. 건물 밖으로 나온 사람들은 현재 응급실에 머물고 있습니다.”



지역 소방 관리자 닉 파야트는 슬프게도 이 화재로 여러 명이 사망할 것으로 예상돼 화재의 정도가 얼마나 심각한 지 간접적으로 시사했다.


파야트는 그 화재 사건을 "최악의 악몽"이라고 불렀다.


그는 이 사건을 "웰링턴에서 10년에 한 번 있을 법한 대형 화재"라고 했다. 파야트는 수도에서는 2~3년에 한 번씩 5단계의 대형 화재가 발생한다고 말했다.


롯지 소유자 크리스 스티븐슨은 이 롯지는 94개의 룸으로 구성돼 약 92명이 살고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화재가 발생했을 때 그들이 모두 건물에 머물고 있었는지 확실하지 않다고 말했다.



롯지에 머물던 사람들은 대체로 근로자들이며, 많은 이들이 교대 근무를 하는데, 병원, 고기 작업 등이라고 그는 덧붙였다.

5명의 대피자들이 소방관들에 의해 건물 옥상에서 구조되었다. 웰링턴 앰뷸런스는 5명이 웰링턴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1명은 위중하고, 4명은 중태라고 밝혔다.


보건부 대변인은 화재 이후 4명이 응급실로 이송됐다며, 3명은 안정적인 상태였고, 1명은 심각한 상태로 허트 병원으로 이송됐다고 전했다.


15명은 현장에서 치료를 받았다.


존 스트리트(John St)와 베이즌 리저브(Basin Reserve) 사이의 애들레이드 로드는 소방관과 경찰이 현장에서 일하는 동안 하루 종일 폐쇄될 것으로 보인다.




조회수 716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KakaoTalk_20240703_213129775.pn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705.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