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차량 사고로 위장한 살인사건?'… 가해 남성 기소

최종 수정일: 2022년 11월 24일

찰은 웨스트 오클랜드의 한 주차장에서 차에 치인 남성이 사망한 후 27세의 남성을 살인 혐의로 기소했다.


11월 23일 밤 경찰의 성명에서, 경찰은 23일 아침 글렌 이든에서 치명적인 살인 사건이 발생한 후 가해 운전자가 구금됐다고 말했다.


가해 남성의 뉴 린 집에서 경찰의 수색 영장이 집행됐다. 수색 현장에서 조사가 진행되는 동안 많은 경찰이 배치될 것으로 보인다.


이 남자는 살인 혐의로 기소돼 와이타케레 지방법원에 출두할 예정이다.


성명에서 경찰은 경찰의 수사를 돕고 신속한 범인 체포에 도움을 준 시민들에게 감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앞서 23일 낮 12시 20분쯤 글렌데일 로드의 인근 주차장에서 차량이 사람을 치고 달아나자 '뺑소니 사건'이 발생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은 앞서 성명을 통해 "한 순간 차량 한 대가 사람을 치고 현장을 빠져나갔다"고 밝혔다. "차량에 치인 사람은 그 후 현장에서 사망했다."


그 장면에서 나온 이미지들은 도로에 누워있는 하얀 시트 아래의 시체를 보여준다.



익명을 원하는 한 여성은 차 안에 있던 사람들 중 한 명이 자신에게 총을 겨누기 전까지 그 사람을 친 것으로 보이는 차를 뒤쫓았다고 말했다.

그녀는 그의 행동이 의도적으로 보였고, 누군가가 다른 인간에게 그런 짓을 할 수 있다는 것이 "혐오스럽다"고 말했다.




조회수 326회댓글 0개

Comentarios


Los comentarios se han desactivado.
KakaoTalk_20240703_213129775.pn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705.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