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가 좌석 구매 승객에… '좌석 양보해 달라 요구' 충격

최종 수정일: 2월 17일



자신의 몸집에 맞게 비행기에서 추가 좌석을 구입한 한 "비만" 여행자는 다른 승객이 자신의 추가 좌석을 포기하라고 요구한 순간을 설명했다.

한 승객은 레딧 게시물에 그녀가 편안한 여행을 하기 위해 비행기 좌석을 두 개 예약했다고 설명했다.


그녀는 "양 옆 좌석 사람들이 더 편안하게 지낼 수 있도록 추가 좌석을 예약했다"며 "추가 좌석 비용을 내는 것은 짜증나지만, 그래도 옆 사람에서 폐를 끼치지 않기 위해 좌석을 구입했다"고 말했다.


그녀가 창가 자리로 편히 들어가자 한 어머니가 다가와 아들이 여분의 자리에 앉을 수 있도록 자리를 비켜 달라고 말했다.

그녀는 "이 여성은 한 살 정도 된 것으로 보이는 남자아이와 함께 내가 앉은 줄에 왔다"고 설명했다.


"그녀는 나에게 묻지도 않고 자신의 아들이 자리에 앉을 수 있도록 한 좌석에 비집고 들어가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두 좌석을 구입한 여성은 돈을 지불한 만큼 두 번째 좌석을 양보하지 않았는데, 아이의 어머니는 그것 때문에 큰 소란을 피워서 승무원의 관심을 끌었다.


그 후 아이 엄마는 승무원에게 저 여자가 자신의 아들 좌석을 훔쳤다고 말했다.


그녀는 "탑승권을 보여주면서 사실상 추가 좌석에 대한 비용을 지불했다는 것을 증명했다"고 설명했다.


"승무원이 조금 양보할 수 없냐고 물었지만, 나는 내가 지불한 추가 좌석을 원한다고 말했고 승무원은 결국 아이 엄마에게 아들을 무릎에 앉히라고 했습니다."


그 여성은 비행 중에 계속해서 아이 엄마가 차가운 시선을 보냈다고 말했다.


"나는 비행 내내 그녀로부터 기분 나쁜 표정과 소극적인 공격적인 말을 들었습니다."


그녀는 "아이가 통제하기 어려워 보여서 기분이 좀 안 좋았습니다."라고 인정했다.


그녀는 자신이 틀렸는지 알아보기 위해 레딧 포럼 'Am I the Asshole(AITA)'에 참여했다.


몇몇 사람들은 아이 어머니가 누군가 자신의 아이를 위해 자리를 양보해 줄 것을 기대했다면 분명 잘못되었다고 말하면서 재빨리 그녀를 변호했다.


한 레딧 사용자는 "좌석 비용을 지불한 사람에게 좌석 비용을 지불하지 않은 사람이 그 자리를 양보하라고 요구하는 것은 100% 불합리하다"고 말했다.


"이 엄마는 너무 천박하고 창피해요. 사람들이 실제로 그렇게 하나요?"라고 또 다른 사람이 물었다.


한 사람은 "그녀는 아들을 위해 좌석을 사지 않았고 다른 누군가가 자신들이 지불한 자리를 양보할 것이라고 생각했다"며 "가능성은 아이 엄마가 비행기에 여분의 좌석이 있기를 바라고 있었기 때문에 돈을 지불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추가 좌석을 구입한 그녀는 충분히 두 좌석을 이용할 자격이 있고, 승무원은 아이 엄마에게 그녀의 아이를 위한 자리를 원했다면, 그녀가 좌석을 샀어야 했다고 말했어야 했어요"라고 다른 사람이 말했다.



조회수 645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502.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