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카이코우라 전복, ‘249개 불법 채취한 남성 수감’



3개의 여행 가방을 카이코우라 전복으로 가득 채운 남성이 자신의 다른 범죄 행위와 병합돼 징역 7개월을 선고받고 수감되었다.

1차 산업부는 어업법에 따라 로버트 제이슨 길드를 세 가지 혐의로 기소하는 데 성공했다.


이는 길드가 2021년 12월 11일 뉴질랜드 1차 산업부에서 시행하는 어업 검문소에서 도주하고 불법으로 채취한 전복을 버리려고 시도한 혐의로 재판에 부쳐진 것이다.



뉴질랜드 1차 산업부 소속의 어업 지역 관리자인 하워드 리드는 "길드는 아주 이른 아침 케이프 캠벨 등대 근처에서 잠수한 후 여행 가방 안에 숨겨둔 249개의 전복을 채취했습니다. 하지만, 이때 훈련 받은 명예 어업 관리자의 감시에 걸려들었습니다."라고 말했다.


그 당시, 일반인에게 취미로 허용된 전복 채취의 일일 한도는 1인당 5개였다.

그는 채취한 전복을 여행가방에 숨겨 물에 빠뜨리고 쌍안경을 통해 감시를 받고 있는지 주변을 확인한 후 가방을 가지러 돌아오는 등 치밀하게 움직였다. 그는 또한 신원 확인을 피하기 위해 차량에서 번호판을 제거했다.


어업 관리자 리드는 분명히 그는 자신이 하고 있는 일이 불법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다고 강조했다.


"길드는 마펠스 비치와 어업 검문소를 향해 출발하기 전에 가방을 회수하기 위해 차량을 물 속으로 후진시키는 것이 목격되었습니다. 이후 검문을 하고 있는 것을 눈치챈 그는 재빨리 유턴을 해서 바다로 되돌아갔고, 옷을 입은 채 가슴 깊이의 물 속으로 들어가 여행가방에 들은 전복을 비우려고 시도했습니다.”


그는 쫓아온 어업 관리자들로부터 하던 일을 멈추라는 지시를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관리자들을 무시하고 계속해서 전복을 버렸다. 그 후 그는 현장에서 도망쳤지만, 경찰의 도움으로 해변을 추적해 그를 따라잡았다.



취미로 물놀이 중이던 두 명의 어부들이 물속에서 증거를 수거함으로써 어업 관계자들을 도왔다. 한 상자는 지퍼가 채워지고 전복이 가득 차 있었고, 나머지 전복은 모래 바닥에서 수거되었다."


1차 산업부인 MPI는 수거한 전복이 불법 시장에서는 약 2,000달러, 정상적인 상업 시장에서는 약 8,300달러의 가치가 있다고 말했다.

어업 관리자 하워드는 "길드는 검문소에 어업 관리자들이 있다는 것을 알고 전복을 버리려 돌아갔다는 것을 인정했고 '겁이 나서' 도망쳤다고 인정했다.”고 말했다.


길드는 또한 관련 없는 다른 혐의로 7개월의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그는 가택 연금을 신청할 수 있다.



조회수 616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502.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