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타라나키, 새로운 지역사회 사례 발생

타라나키에서 한 사람이 COVID-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타라나키 지역보건위원회(DHB)는 12월 25일 이 지역에서 가장 큰 발병 집단인 Eltham Primary School과 관련된 새로운 사례가 발생했다고 발표했다.


현재 웨스트 코스트 지역에는 23건의 활성 사례가 지역사회에서 있는데, 6건은 스트랫포드에, 3건은 와이타라에, 28건은 엘텀/하웨라에, 6건은 뉴플리머스에 있다.


보건부는 크리스마스 당인인 오늘 일일 COVID-19 수치를 발표하지 않았지만, 성명을 통해 "크리스마스 이브에 50대 환자가 Covid-19로 사망한 것으로 보고받았다"고 밝혔다. 이 사례는 12월 11일 노스쇼어 병원에 입원했었다.



세계적인 대유행의 그늘에 가려진 두 번째 휴가 시즌을 맞아 12월 24일인 어제 지역사회에서 62건의 Covid-19 사례가 발생했고, 중환자실에 8명을 포함해 45명이 병원에 입원해 있다. 입원한 사람들의 평균 연령은 50세였다.


지난 8월 시작되어 오클랜드에서 몇 달간의 봉쇄를 불러 일으켰던 델타 변이의 발병 건수는 최근 몇 주 동안 급격히 감소했는데, 불과 한 달여 전만 해도 하루에 200건 이상이 발생했었지만, 어제는 56건으로 거의 대부분이 오클랜드에서 발생했다.


그러나 아직 국경을 통과한 사례는 없지만, 만이 오미크론 바이러스가 MIQ 방어선을 통과할 경우 최대의 문제가 될 것이라는 것은 의심의 여지가 없다.

지금까지 보아왔던 그 어떤 변이 바이러스보다도 훨씬 더 감염성이 높은 이 바이러스는 남아프리카, 미국, 영국, 호주 등 해외에서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보건부는 12월 24일 국경에서 10건의 새로운 사례가 발생했다고 밝혔지만, 여행객들이 어떤 변이를 가지고 있었는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조회수 588회댓글 0개

Comments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502.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