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폰손비 로드 총격범… '영화 제작자 돈 셀윈의 아들'


Images of Hone Kay-Selwyn were released by police during the early stages of their investigation.


RNZ는 주말 오클랜드 도심에서 한 남성을 총으로 쏴 숨지게 한 사건의 범인이 유명한 마오리 영화제작자 돈 셀윈의 아들인 것으로 경찰에서 보고 있다고 보도했다.

Don Selwyn


RNZ는 답변을 거부한 혼 케이-셀윈의 가족에게 연락했을 때 "돈(Don)이 갈등 당시 언론이 전화를 걸어오면 '노코멘트'라고 말하라. 그래서 '노코멘트'라고 말했다"고 말했다


로버트 혼(Robert Horne)은 일요일 밤 폰슨비 로드에 차를 두고 가다 31세의 킬러 비즈 갱단원의 총격을 받았다.




총격범 케이-셀윈은 화요일 타우포의 한 주소지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피해자 혼의 가족은 소셜 미디어를 통해 33세인 그의 시신이 현재 파라웨라 마래에 있는 집에 있으며, 가족들은 오늘 저녁 집에서 열리는 예배에 참석하는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경찰은 현 단계에서 두 남성이 서로를 알지 못했던 것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조회수 877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502.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