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피터스, ‘국민당 세수 집계 수치 공개 못해’



뉴질랜드의 퍼스트(NZ First) 대표인 윈스턴 피터스는 국민당 지지율이 어떻게 집계되는지 보여주는 스프레드시트를 크리스토퍼 룩럭과 니콜라 윌리스에게 요청했다고 밝혔다.

그는 토요일 아침 뉴스허브 네이션과의 인터뷰에서 부동산 시장에서 외국인 매수자들이 창출할 것이라고 말하는 금액만큼의 수치를 적용할 수 있는 경제학자를 찾을 수 없었다고 말했다.



국민당은 200만 달러가 넘는 부동산에 대해 외국인 구매자들을 주택 시장에 다시 돌아올 수 있도록 허용할 것을 제안하고 있다.


국민당 계획에 따르면 외국인 구매자는 15%의 외국인 구매세를 내야 하는데, 이는 200만 달러 이상의 주택을 구입하는 외국인은 30만 달러의 세금을 내야 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국민당이 제안한 감세안을 대신할 수 있는 핵심이었던 새로운 세입원이 연간 7억 4,000만 달러를 벌어들일 것으로 추산했다.


그러나 피터스는 경제학자들이 그럴 가능성이 없다고 말하고 있다고 말했다.


"모든 경제학자들과 나는 동의하며, 그 당시에 4년에 걸쳐 약 5억 달러 내지 21억 달러가 부족하다고 말했습니다. 나는 전 재무담당자로서 국가 경제를 운영한 적이 있습니다. 내 요점은 경제학자들도 어떻게 그 돈이 창출될 수 있는지 알아낼 수 없다는 것이고, 나는 어제 국민당이 그것을 계산에서 뺐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국민당은 9월 29일(금요일) 인플레이션에 맞춰 급여를 조정함으로써 20억 달러를 절감하고, 예상 기간 동안 146억 달러가 소요될 감세 정책을 포함한 재정 계획의 세부 사항을 발표했다.


피터스는 이번 총선을 "가장 비현실적인 선거"라고 말했다.


"우리는 정치인들이 무엇을 할 것인지 매일 공약하고 있는데, 그들은 그 공약을 지킬 수 있는 돈을 가지고 있지 않습니다. 거짓이 틀림없습니다… 이 공약들, 다리가 8개인 문어처럼 마구잡이로 내뱉는 말은 지극히 무책임한 것입니다."

그는 럭슨 대표와 윌리스 재무 대변인에게 자세한 사항을 문의했으며 어떻게 집계되었는지 볼 수 있을 때까지 판단을 유보하겠다고 말했다.


"저는 마음이 열려 있어요, 제가 살펴볼게요… 하지만 지금 보여주세요."



조회수 485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705.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