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혼자 외출하지 않는 것이 더 안전하다'

  • 안전은 이제 옌페이 바오 실종 이후 전국 부동산 중개인들의 가장 큰 관심사다.



오클랜드의 베일리에서 주택 및 라이프 스타일 부동산 판매를 담당하는 에럼 알리(Erum Ali)는 "믿을 수 없는 일이었고 업계는 충격을 받았다"고 말했다. "우리는 가족과 친구들로부터 집을 보여주고 사람들과 이야기할 때 조심하라는 말을 듣고 있습니다."



알리는 지난 2년 동안 업계에서 일하는 것이 일반적으로 안전하다고 느꼈지만, 바오의 실종 때문에 부동산 중개인들이 그들의 운영 방식을 바꿀 것이라고 생각한다.


그녀는 "이것은 특히 우리가 일하던 방식이었던 집 방문하는 방식을 바꿀 것"이라고 말했다.


알리는 부동산 회사로부터 만약 그녀가 출장을 나가야 한다면 동료와 2인 1조로 일하라는 지시를 받았다.

"집을 방문하는 것은 부동산 중개인으로서 피할 수 없는 방식입니다. 우리가 커뮤니티를 만나는 것은 정말 중요합니다."




그녀는 자신의 업무 특성상 일반적으로 시간이 고정되어 있지 않다고 말한다.


그녀는 "이 업무는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아침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일할 수 없는 유일한 분야입니다. 빠른 제안을 받고 시간에 관계없이 제안을 실행하고 선택할 때가 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그녀는 안전이 가장 중요한 관심사라고 말한다.

알리는 자신의 회사에는 19세의 젊은 중개인이 있는데 뉴스를 접한 순간 그녀에게 다른 중개인과 함께 가지 않는 한 어떤 집에도 들어가지 말라고 말했다. 특히 업계에 처음 온 중개인들은 혼자 방문하지 않는 것이 더 안전하다고 했다.



부동산 중개인 베슨 카우르는 업무 안전과 관한 한 어떤 부분도 무시해 지나쳐서는 안된다는 데 동의했다.


엡섬에 있는 센추리 21 엑설런스 부동산을 운영하고 있는 카우르는 "이것은 엄청난 문제"라고 말한다.


카우르는 20년 이상 업계에 종사해 왔다. 그녀는 뉴질랜드에서 자랐고 전에는 개인 안전에 대한 이런 종류의 우려를 본 적이 없다고 말한다.

바오의 실종에 대해 질문을 던지자 그녀는 "저는 충격을 받았습니다"라고 말했다. "바오는 그저 가족을 먹여 살리기 위해 자신의 일을 하고 있었을 뿐입니다."


카우르는 자신의 동료들은 항상 팀을 이루어 일한다고 말한다. 특히 오픈 하우스나 집을 방문할 때.



사우스 오클랜드에서 4년 동안 일해온 하코트의 부동산 중개인 딥 카우르는 업계의 안전에 대한 우려가 있지만 계속 일하는 것 외에는 선택의 여지가 많지 않다고 느낀다.


카우르는 "저는 일 하고 대출금을 갚아야 합니다"라고 말한다.


그녀는 여성 중개인들에게 불리한 점이 있다고 생각하며, 자신이 인도로 돌아온 것 같은 느낌을 지울 수 없는데, 이는 용납되지 않는 행위라고 말했다.


뉴 윈저의 하코트 탑라인의 부동산 중개인인 아이쉬와리아 카우샬은 그녀의 팀이 수요일 살인 발표 이후 특히 집을 방문하는 것과 관련해 더욱 조심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우샬은 정규 업무시간 외에 자정에도 일을 이유로 전화하는 사람들이 있다며, 그래도 업무와 관련되면 그 일을 처리해야 한다고 했다. 그렇지 않으면 사업 기회를 놓칠 수 있기 때문에…


하코트의 부동산 중개인인 써니 왕은 약 3년 동안 새로운 고객을 찾기 위해 집을 방문하고 있다.

그녀의 팀은 일반적으로 몇 가지 기본 지침을 따르기 때문에, 그녀는 처음에 바오가 실종된 것으로 보도된 후에도 집 방문 활동에 계속 참여하는 것에 대해 걱정하지 않았다.


"집을 방문하는 것은 저와 제 동료들에게 매일의 일상입니다"라고 왕은 말한다. "우리는 항상 사람들의 집 앞 문에서 안전한 거리를 유지합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저에게 친절하지만, 몇몇은 무례할 수 있습니다."


바오가 실종된 후, 왕은 오픈 하우스와 고객과의 약속을 포함하여, 그녀의 업무 일정을 동료들과 가족들과 조심스럽게 공유해왔다. 그녀의 매니저는 그녀에게 다른 것보다 안전을 우선시하며, 항상 동료와 함께 집을 방문하라고 지시했다.


왕은 사무실을 나가 외부 업무를 마치고 집에 안전하게 도착하면 문자를 보내 달라고 매니저가 지시했다고 말한다.


하코트 티타늄 마누카우의 부동산 중개인인 앤디 리우는 중국 부동산업자들은 최근 몇 년 동안 집을 방문하는 것에서 벗어나, 지인으로부터의 추천이나 교회 행사에서의 네트워킹 및 위챗과 같은 소셜 미디어 플랫폼 활용과 같은 다른 전술을 선호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회수 564회댓글 0개

Commentaires


Les commentaires ont été désactivés.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530.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