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황가레이 시내 건물서 자라고 있는 대마초 300여개



이번 주 황가레이에서 수백만 달러 상당의 대마초 식물이 대규모 재배장에서 발견된 후 두 남성이 기소됐다.


노스랜드 CIB의 애런 크로포드 형사는 경찰이 황가레이 CBD의 한 상업 지역에서 대규모 대마초 재배에 대한 수사를 종료했다고 밝혔다.


"저희가 조사한 결과를 토대로 ‘국가조직범죄수사대(National Organized Crime Group)’ 소속 경찰관들을 포함한 전문 경찰 그룹들이 4월 16일 화요일 해당 주소지에서 압수수색 영장을 실시했습니다."



경찰은 해당 주소지에서 300개 이상의 대마초 식물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크로포드 형사는 "이와 같은 대규모 재배는 적발되지 않을 경우 불법적으로 수백만 달러를 벌어들일 수 있다"고 말한다.


"이번 범행에 연루된 것으로 추정되는 두 명의 남성이 해당 주소지에 있었고, 아무 사고 없이 체포되었습니다."


36세와 38세의 두 사람은 수요일 황가레이 지방법원에 대마초 재배와 관련된 혐의로 기소 당했다.

38세의 이 남성은 이번 수사와 무관한 추가 혐의로 기소되었는데, 여기에는 정지 불이행과 자동차 불법 탈취 혐의가 포함되어 있다.



수사가 진행 중인 만큼 경찰은 이와 관련해 추가 구속이나 혐의를 배제할 수 없었다.


크로포드는 "통제 마약의 재배, 제조, 공급 및 유통은 우리 지역사회 내 모든 심각한 범죄의 주요 동인이 되고 있으며 경찰은 이러한 활동에 참여하기로 결정한 사람들에게 책임을 묻기 위해 우리의 가용 자원을 계속 사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의심스러운 점이나 우려되는 것을 발견한 사람은 즉시 경찰에 제보해 줄 것을 계속해서 요청하고 있다.


조회수 547회댓글 0개

Kommentare


Die Kommentarfunktion wurde abgeschaltet.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705.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