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일요일, “평소보다 8배 많은 MIQ 해제 예상돼”

해외서 도착한 귀성객들의 MIQ 체류기간이 7일로 단축된 후 약 2,600명의 귀성객들이 14일(일요일)부터 관리 격리되는 MIQ 호텔을 떠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지고, 이어서 집에서 3일간 격리하게 될 것이다.


귀성객들은 두 번째 격리에 해당되는 자택에서 3일간 격리를 하기 위해 내려진 보건 당국의 요건인 “이동과 격리요건”에 대해 골머리를 앓고 있다. 역학자 마이클 베이커 교수는 적어도 오클랜드에서는 이 두 번째 격리가 불필요하다고 생각한다.

보건 당국자들은 MIQ의 평상시와 비교해 볼 때, 일요일에 격리 해제되어 자택 격리로 이동하는 귀성객들이 정상적인 해제 인원의 8배가 될 것이라고 추정되고 있다.



MIQ에서 7일 이상을 보내 격리 해제되는 사람들은 떠나기 전 '낮은 위험 지표'와 건강 검진을 통해 평가될 것이며, 평소보다 많은 엄청난 격리해제 인원으로 인해 일부 귀성객들은 2~3일을 더 기다려야 처리되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관계자들은 안내한다.


폴 클락은 일요일 오클랜드 MIQ인 스탬포드 플라자에서 격리 8일째를 맞는다. 그는 대량 해제가 정확히 어떻게 이루어질지에 대한 자세한 사항이 부족하다고 말했다.

그는 어떤 방식으로 진행될지 다소 어리둥절하다며, 이 지역을 떠나는 사람들은 아마 자동차를 렌트하여 공항으로 돌아가거나, 다른 곳으로 이동하여 비행기를 탈 것 같다. 아니면, 대중교통인 버스와 셔틀을 이용해 움직일 것이다. 이 같은 이동이 어떻게 작동할 지 아직 모르겠다고 우려했다.



그는 자택 격리를 위해 템즈 근처까지의 이동 방법과 3일간 격리에 필요한 음식이나 식품배달 등을 준비하려고 노력해 왔다.


귀성객들은 자택격리를 하는 3일 동안 그들이 할 수 있는 일과 할 수 없는 일에 대한 목록을 받았고, 9일째 음성 판정을 받을 때까지 한 장소에 머물도록 요구 받았다.

보건부는 가능하면 대중교통 수단이나 자동차 렌트가 아닌 지인이나 가족을 통한 개인 교통 수단을 이용해 달라고 부탁하고, 부득이 개인 차량을 이용할 수 없다면, 택시나 국내선처럼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지만, 이동 거리는 "가능한 가장 직접적인 경로"가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보건부는 귀성객들과 사람들이 2미터 거리를 유지할 수 있다면 자신의 집이나, 에어비앤비 같은 개인 숙박시설 및 친구들과 또는 와나우에서 격리될 수 있다고 말했다.

귀성객들은 9일차 검사나 비상시에만 격리중인 주택을 떠날 수 있으며, 어떠한 식품이나 물건도 접촉 없이 배달되어야 한다.


Covid-19 대응장관 크리스 힙킨스는 귀성객들이 규칙을 잘 따를 것이라고 확신하며, 그간 보여준 귀성객들의 상당한 수준의 법 준수를 격려했다. 또한, 공중보건위험 평가에서 격리시설 7일 이후부터는 위험도가 매우 낮아진다고 하며, 3일간의 자택격리는 그 낮은 위험성을 더 낮출 것이라고 설명했다.


역학자 마이클 베이커 교수도 힙킨스의 의견에 대부분 동의하며, 이러한 새로운 규칙이 국민을 안전하게 지키기 위해 충분하며, 대부분의 지역에서는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오클랜드의 상황은 완전히 다른 반대 상황이라고 하며, "오클랜드에서는 더 이상 귀성객들이 MIQ를 거칠 필요가 없다. 왜냐하면 오클랜드에 있는 사람들에 비해 귀성객들의 위험이 훨씬 더 낮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또 다른 큰 이유로는 현재 바이러스에 감염된 지역사회 사람들을 위해 오클랜드에 MIQ시설은 반드시 필요하기 때문이고, 감염 위험도가 낮은 귀성객들은 자택에서 격리시켜야 한다는 것이다.



MIQ에서 체류 기간이 단축됨에 따라 더 많은 귀성객이나 Covid-19 지역사회 사례를 위해 몇 개의 객실을 확보할 수 있을지는 아직 명확하지 않다.

베이커 교수는 MIQ가 "귀중하고 값비싼 자원"이며, 그 공간을 절실히 필요로 하는 Covid-19 지역사회 사례들이 있다는 것이 분명하다고 말했다.


성명서에서, MIQ 대변인은 일요일에 새로운 체제로의 전환이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많은 계획이 진행 중이며, 그것은 또한 귀성객들에게 MIQ에서 떠나는 절차를 밟는 동안 인내심을 가져달라고 요청하고 있다고 말했다.

대변인은 MIQ 직원들이 교통 준비를 도와줄 것이라고 말했다.



조회수 503회댓글 0개
코로나캠페인_138x310_01
1/10
KakaoTalk_20220322_135745690.png
최소영&민기홍
무제-1.jpg
멜리사리.jpg
Accounting House_203
365Health_203
KOKOS_203
1/1
003.gif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뉴스코리아-배너.jpg
연합국회방송-배너-01.jpg
always_400x130.png
위클리코리아GIF배너_220628.gif
이랑 203_102_020221 (2).jpg
Kenton-Chambers_203
1/1
eftpos나라_203x68-01
원광한의원_203x68-01
Master자동차관리_203-01
NZPMS_203_68-01
Supercity_203-01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