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의 미사용 경장갑차량, NZDF 창고에서…새 주인 기다려


20대의 경장갑차량들이 사용되지 않은 채 군 캠프에서 구매자를 기다리고 있는데, 이는 국방부가 요구량을 초과했다고 최종 결정되어 매각을 추진하기 시작한지 10년이 지난 시점이 되었다.

이전 노동당 정부는 캐나다 General Dynamics Land Systems로부터 LAV 105대를 6억5,300만 달러에 사들였으며, 이 장갑차량은 2003년부터 군에 인수되어 운용하기 시작했다.

그러나, 국방부는 2011년 105대의 장갑차량 중 20대가 필요하지 않다고 결정했고, 그 장갑차들은 웰링턴 북쪽 Trentham Military Camp 창고에서 운용되지 않은 채 제습기와 함께 새로운 구매자를 기다리고 있다.


몇 년 전 해외에서 여러 차례에 걸처 장갑차량 구매에 관심을 표명했었으나, 어떤 이유에선지 거래는 성사되지 않았고, 국방부는 그 장갑차량들이 군 캠프 창고에 장기 보관 중이라고 밝혔다.


국방부 대변인은 지난 몇 년 동안 수많은 판매 옵션이 조사 되었지만, 판매를 성사시키지 못했다고 말하며, 국방부는 매수를 희망하는 이해당사자를 계속 찾고 있다고 말했다.

군은 장갑차량을 보관하는 데 비용이 얼마나 드는지 밝힐 수 없었고, 장갑차량을 팔지 못할 경우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한 최종 결정을 아직 내리지 못했다.

당초 105대의 장갑차량 중 1대는 아프가니스탄에 배치되어 작전 중 폭탄 공격으로 심하게 손상되었으며, 다른 1대는 시험차량으로 캐나다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국방부는 현재 83대의 장갑차량이 작전에 투입되어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 장갑차량들은 네이피어의 포위 작전과 크라이스트처치 지진 때 LAV가 사용되었다. 또한, 지난 8년동안 7개국에서 20대의 장갑차량에 대해 관심을 보였으나 매매는 성공하지 못했고 가격은 밝힐 수 없으나 감가상각에 따라 계속 내려갈 것으로 예상된다.




#위클리코리아 #뉴질랜드_오클랜드 #뉴질랜드_뉴스 #뉴질랜드_위클리 #위클리_코리아 #국제뉴스 #해외뉴스 #뉴질랜드이민 #뉴질랜드비자

조회수 234회댓글 0개
코로나캠페인_138x310_01
1/10
KakaoTalk_20220322_135745690.png
최소영&민기홍
무제-1.jpg
멜리사리.jpg
Accounting House_203
365Health_203
KOKOS_203
1/1
003.gif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뉴스코리아-배너.jpg
연합국회방송-배너-01.jpg
always_400x130.png
위클리코리아GIF배너_220628.gif
이랑 203_102_020221 (2).jpg
Kenton-Chambers_203
1/1
eftpos나라_203x68-01
원광한의원_203x68-01
Master자동차관리_203-01
NZPMS_203_68-01
Supercity_203-01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