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7600만 달러 보너스 채권…'주인을 찾습니다'

‘집 나간 주인을 찾습니다’ 7600만 달러 이상의 보너스 채권이 집을 찾고 있다.


1970년 정부에 의해 도입된 키위 투자 기관인 보너스 본드(Bonus Bonds)가 마무리되어 투자액 환불이 마무리되고 있다.


ANZ은 1990년부터 이 계획을 운영해 왔으나 2년 전 채권이 큰 성공을 거뒀다고 판단하고 현금으로 고객을 다시 연결하는 절차를 시작하여 진행하고 있다.



그 이후 30만 명 이상의 사람들이 그들의 채권을 상환 받았지만, 여전히 7600만 달러가 남아 있다.


은행은 원래 가지고 있어야 할 채권증서를 가지고 있지 않아도 된다며, 본드 청구를 위해선 단지 개인적인 세부사항만 필요하다고 전했다.



그리고 거의 3분의 2의 사람들이 이 계획에 50달러 미만을 투자했기 때문에, 대출금을 갚지 못할 것으로 보여 너무 흥분할 필요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


더 자세한 정보가 필요한 사람은 0800 266 374로 연락하면 된다.



조회수 358회댓글 0개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투표참여]-제22대-국회의원-재외선거_웹배너(300x140)-B_fn.gif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240219.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