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AT, '콘서트 관람객 택시비'... 거의 2만달러 지출



오클랜드 교통국(AT)은 주요 철도 노선이 폐쇄되고 버스가 너무 붐비자 약 1,000명의 콘서트 관객들을 위해 거의 2만 달러를 택시 요금으로 지출했다고 밝혔다.

AT 대변인은 주요 대형 행사는 다양한 교통 수단이 주로 제공된다고 말했다. 콘서트와 스포츠 행사에는 종종 티켓과 함께 대중 교통 이용이 포함된다는 것.



AT는 지난 3월 7일 Mt Smart Stadium에서 열리는 Harry Styles 콘서트에 투입할 버스가 부족했기 때문에 "버스 공백을 메워야 할" 필요가 있었다고 말했다.

AT는 콘서트가 평일 밤에 있었고 버스들이 평상시의 러시아워 노선을 운행해야 했기 때문에 버스가 부족할 수밖에 없었다고 했다. 대변인은 이 노선이 콘서트를 위한 전형적인 노선이 아니라고 말했다.


남부 및 오네훙가 열차 노선도 키위레일 측의 진행 중인 철도 네트워크 재건 프로그램 공사로 인해 폐쇄되어 대중 교통 용량이 더욱 줄었다.



AT 대변인은 철도 폐쇄로 인한 수용 인원 감소가 유감이라고 말했다.


그는 "특히 Mt Smart Stadium에서 열리는 대규모 콘서트의 경우, 보통 많은 이벤트 방문객들이 오네훙가 노선에서 운행되는 기차를 타고 행사장까지 빠르고 효율적으로 이동할 수 있도록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AT는 콘서트 관람객들을 수송하기 위해 47대의 버스를 확보했다. 하지만 이는 비슷한 규모의 다른 공연에 투입된 약 90여대의 버스에 비해 턱없이 부족한 숫자다.

결국 공연 관람객들은 알렉산드라 파크에 주차하고 AT에서 지불한 택시를 통해 공연장 셔틀을 탈 수 있었다.


오클랜드 카운실 예산에서 2억 9,500만 달러의 구멍이 생겼고, 웨인 브라운 시장이 이를 낭비적인 지출이라고 비웃으면서 나온 것이다.



조회수 354회댓글 0개

コメント


コメント機能がオフになっています。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419.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