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eeklyKorea

Auckland 카운트다운, ‘Plastic-Free’ 시범운영



2월14일자로 마누카우와 폰손비, 오레와의 카운트다운 슈퍼마켓 3개 지점이 Plastic-Free 시험운영을 할 예정이다.

옥수수와 같이 플라스틱 비닐로 포장된 일부 제품들은 완전히 진열장에서 사라지게 되며, 다른 68%에 이르는 제품들을 낱개로 판매되거나 종이 포장지를 이용하여 진열되게 된다.

감자와 포도, 사과, 체리 토마토 등의 포장에는 더이상 플라스틱 포장이 사용되지 않으며, 단지 예외로 작은 베리 종류나 텔리그라프 오이, 샐러드 등은 지금과 같이 비닐로 포장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카운트다운 관계자는 포장없이 하루도 못가는 상품들은 음식물 쓰레기로 매립되면서 메탄 가스가 더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 이 점에 대하여 유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시험운영으로 약 1천Kg의 플라스틱이 덜 쓰여지게 되며, 약 5십만달러의 경비를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전했다.

조회 1회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