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eeklyKorea

Auckland Grammar School, 인종차별주의적인 반 아시안 혐의로 기소돼


Auckland Grammar School(AGS)의 "오스카상" 수여에서 빚어진 촌극은 학생들에게 수학과 과학상 표창수여 시 "Ching"과 "Chong"과 같은 전형적인 아시안 성을 빗대어 사용한 것으로 밝혀져 비난을 받고 있다.

이 학교 13학년의 한 학생은 9월 25일 아침, 학교 조회에서 수여된 반정거리는 듯한 표창 수상에서 벌어진 촌극은 백인이었던 우리 학교 교장이 수학과 과학 과목의 우수학생 부문 표창에서 이 상을 받은 학생들에게 Ching, Chong, Ling 등과 같은 전형적인 아시아인 이름을 연상하게 하는 조롱 섞인 코멘트를 자주 사용한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 학생은 제가 매우 염려하는 것은 우리 학교의 Tim O'Connor 교장이 실제로 수상 대본을 훑어보고, 사람들의 이목을 끌기 위해 사전에 코멘트를 승인한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있다는 것이며, 안타까운 것은 내가 이 학교를 다니면서 들었지만, 교장은 해마다 그와 같은 농담을 했다는 것과, 확인되지는 않지만 대본을 쓴 사람도 백인이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그 학생은 아시아인으로서 'Grammar man'이 되는 것에 대해 연설하는 것이 극도로 불쾌할 뿐이라며, 불행히도 사람들을 웃기는 이런 농담을 저주하지만, 어떤 대가를 치르느냐고 반문했다.

그는 학내 대다수가 인종차별을 경험한 아시안 학생들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지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지 않아 안타깝다고 말하며, 사람들은 그것이 단순한 농담이 아니라는 것을 이해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인종관계 국장 Meng Foon은 이 사건을 폭로한 학생을 칭찬하고 학교에 이 사건에 대해 편지를 쓰겠다고 말하며, 농담이든 아니든 어떤 형태의 인종차별도 용납돼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사람들은 인종차별을 받으려고 태어나지도 않고, 이런 말을 들으려고 태어나지도 않는다. 그리고 만약 그들이 이런 식으로 사회화한다면, 그것은 단지 우리 공동체의 일부를 파괴할 뿐이라고 말했다.

또한, Foon은 이 글을 실제로 쓴 사람의 용기를 공개적으로 칭찬하고 싶다. 양측이 모두 안전할 필요가 있다. 나는 기꺼이 학교에 가서 이런 종류의 인종차별이 앞으로 일어나지 않도록 하기 위한 과정을 진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위클리코리아 #뉴질랜드_오클랜드 #뉴질랜드_뉴스 #뉴질랜드_위클리 #위클리_코리아 #국제뉴스 #해외뉴스 #뉴질랜드이민 #뉴질랜드비자

조회 282회댓글 0개
HongSP_Banner.gif
코로나캠페인_138x310_01
광고안내-지면_138x310-01
1/5
Accounting House_203
365Health_203
KOKOS_203
DaksDaks_s_203
1/1
Uptown-08-Jan-2021_492.jpg
이랑 203_102_020221 (2).jpg
제목을-입력해주세요.-001 (9).jpg
풀무원_203_102_1.jpg
연합국회방송 배너-01.jpg
뉴스코리아월드.jpg
제목을-입력해주세요.-001 (6).jpg
화로_203
Kenton-Chambers_203
1/1
eftpos나라_203x68-01
원광한의원_203x68-01
Master자동차관리_203-01
NZPMS_203_68-01
Supercity_203-01
T&Art 레오_203-01
Capstone-203x68-01
1/1
한국학교 오른쪽 상단.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