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BP 오타키 주유소서, '주유한 후 연기 내뿜은 차량들'



자동차 운전자들이 BP 오타키 주유소에서 주유한 후 차가 고장이 나고 저출력으로 떨어지는 것에 대해 불평하고 있다. 주유소 측은 98 등급이 오염된 것을 확인했다.


BP는 오타키 커넥트 주유소는 98등급 휘발유가 화요일 배송 후 오염되어 오전 7시부터 오후 3시 사이에 주유한 운전자들에게 영향을 미쳤다고 인정했다.

오타키 중고차 딜러 토마스 호튼은 오전 10시경 골프-R 차량에 휘발유를 가득 채웠다고 말했다. 주유 후 파라파라우무로 차를 몰고 가던 그는 차량에 뭔가 이상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


“차량 출력이 떨어지고 쿨렁거렸습니다. 돌아오는 길에는 도로에 차를 세웠고, 이후 다시 시동이 걸려 다행히도 돌아올 수 있었습니다.”


BP 측은 화요일 6시간 동안 오타키 주유소에 있는 98등급 휘발유에 문제가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나 BP는 RNZ에서 질문한 98등급 휘발유가 어떤 물질에 의해 오염되었는지, 어떻게 오염이 일어났는지에 대한 질문에 답하지 않았다. 또한 문제가 해결되었는지 언급을 거부했다.


호튼은 돌아오자마자 정비소에 차량을 가지고 갔다.



그는 "정비소에 들어와 연료 라인에서 휘발유를 빼냈는데, 휘발유가 아닌 디젤이었다"고 말했다.

다른 운전자들도 화요일 BP 커넥트 오타키에서 주유한 후 차에 문제가 생긴 것에 대해 소셜 미디어에 불만을 토로했다.


BP는 언제 문제를 알게 됐는지, 정확히 언제 펌프를 멈추게 했는지 확인하지 않았으며, 대변인은 "문제를 파악한 즉시 98등급 공급을 중단했다"고 말했다.


BP 측은 고객들께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고 밝혔다.


회사 대변인은 "연료 품질은 우리에게 매우 중요하며 입증된 연료 품질 문제가 있는 경우 BP는 고객에게 보상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98등급 거래를 조사 중이며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영향을 받은 고객과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기간 동안 BP 커넥트 오타키에서 98등급 휘발유를 구매한 고객 중 우려되는 고객은 누구나 0800 800 027로 문의하면 됩니다."


조회수 684회댓글 0개

Comentarios


Los comentarios se han desactivado.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240402.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