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vid-19 여파, 일류 요리사들…노점상으로 자리옮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