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MG 하이브리드 SUV… 플라스틱 부품 하자로 리콜



국내에서 판매되는 가장 저렴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자동차 중 하나가 과열로 인해 일부 플라스틱 부품이 녹을 수 있다는 잠재적인 취약성에 대한 우려로 리콜 되었다.

뉴질랜드 MG 모터스(MG Motor New Zealand)는 지난 주 2021~2023 HS Plus EV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최근 'HS PHEV'로 이름 변경)에 대한 리콜 통지를 발표했다. 이는 1,700대 이상의 차량에 영향을 미치는 리콜이다.


리콜 사유에 따르면, 특정 모델의 경우 카펫 밑받침 층 가장자리가 차량의 PTC 가열 모듈과 에어컨 시스템 사이에 위치한다고 명시하며, 시간이 지남에 따라 접지 와이어 아일렛 단자가 느슨해질 수 있다고 적었다.



MG 자동차 측 대변인은 스터프에 보낸 성명에서 이 증상으로 인해 터미널이 "과열되여 특정 터미널 영역의 플라스틱 재료가 녹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라고 덧붙였다.

대변인은 리콜 당시 바다를 사이에 둔 두 나라에서 이와 관련되어 기록된 지역 사고는 전혀 없었다고 강조했다.


회사는 "이번 리콜은 호주나 뉴질랜드에서 이 문제와 관련된 어떤 사고도 발생하지 않았기 때문에 매우 신중하게 수행되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뉴질랜드의 MG는 이미 220건의 검사를 실시했으며 적절한 시기에 추가로 소유주와 접촉할 계획이므로, HS Plus EV가 영향을 받을 수 있다고 생각되면 현지 딜러에게 연락하거나 해당 딜러가 연락할 때까지 기다려 주십시오."



리콜 대상은 총 1,765대의 HS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로 2단계로 진행될 예정이다.

대변인은 "첫 번째는 해당 차량에 설치된 PTC 접지선 아일렛 단자의 보정이 필요한지 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MG 딜러의 검사"라고 말했다.


"차량이 이러한 조정이 필요한 경우, 2단계는 즉시 무상으로, 장착을 보정하여 고객에게 무상으로 진행됩니다."


리콜은 MG가 영국 시장에 대한 새로운 HS 페이스리프트를 발표한 것과 같은 시기에 이루어졌으며, 이 페이스리프트 된 차량은 뉴질랜드에 도착할 가능성이 높다.


이 업데이트된 모델은 HS 스타일을 더 큰 전면 그릴을 통해 MG 5 세단과 같은 모델에 훨씬 가깝게 만든다. 리어 엔드도 이중 배기 팁과 LED 테일 램프로 조정되었다.


차량 내부에서 MG는 모델이 새로운 소프트 터치 표면을 가지고 있으며 균형(10.1인치 터치 스크린 및 12.3인치 디지털 클러스터 포함)의 대부분이 현재 HS에 장착된다고 광고했다.


페이스리프트 된 HS의 순수 내연 엔진 4기통 옵션은 세대 간에도 동일하게 유지된다. 즉, 1.5L 엔진이 프론트 휠로 119kW의 파워를 보낸다. 서구 시장을 위한 차세대 HS PHEV 파워트레인의 세부 사항은 아직 공식화되지 않았다.



조회수 497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419.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