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MSD 매니저, 주거 지원 민원인에 막말 ‘은행 털어라'



워크 앤 인컴(Work and Income) 케이스 매니저는 주거 지원을 요청하는 전화 통화에서 의뢰인에게 닥치라고 소리치며 다시 감옥에 가고 싶은지 물었다.

47세의 사제이 싱은 마약 투약 및 공급 혐의로 오클랜드 교도소에서 2년을 보냈다.


그는 형기를 마친 후 자신의 인생을 바꿀 준비가 되었다고 말했다.



그는 "결혼생활이 파탄나 마약과 우울증에 빠졌기 때문에 나쁜 습관이 있었다며, 그런 습관으로 인해 결국 교도소에 가게 됐다"고 말했다.


"그 후 저는 간신히 마약 치료 과정을 마쳤고, 교도관들은 약 100명의 수감자들 중에서 저를 멘토로 뽑았습니다. 저는 잘 지내고 있었습니다. 가족들에게는 나가서 인생을 바꾸고 다시는 마약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다짐했습니다."


그는 자신의 재활 프로그램이 효과가 있었고 가족과 다시 만날 준비가 되었다고 말했다.


또한, "출소한 뒤 세 번의 약물 검사를 통과했고 재발하지 않았고 취업 제의도 받았다"고 말했다.


"앞으로 나아가려고 노력하고 있지만, 숙소가 제일 큰 문제예요."


싱은 지난 9월 석방돼 워크 앤 인컴에서 제공하는 보딩하우스에서 나와 안전하지는 않지만 자신의 차량에서 생활하고 있다.

그 이유는 보딩하우스에 거주하는 사람들의 폭력 때문에 다른 곳에서 살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오히려 감옥이 보딩하우스 보다 더 나았어요. 감옥에는 창고가 있고, 시설도 있고, 뜨거운 물도 있고, 네모난 방 하나와 침대가 있어요.”



이달 초, 싱은 워크 앤 인컴에 도움을 요청했다.

그는 RNZ에서 이름을 밝히지 않기로 합의한 민원 담당자와 통화 내용을 녹음했다.


RNZ에서 녹음을 들어봤다.


전화 통화 중 사례 담당자는 싱의 요청에 답답한 모습이었다.


"알겠어. 사제이, 제가 먼저 말해도 될까, 솔직하게 말해도 될까? 워크 앤 인컴은 감옥에 다녀온 사람을 어디에 수용할 수 있을까? 내가 당신을 어디에 둘 수 있을 것 같아? 현재 기록으로?" 케이스 매니저가 물었다.


"당신은 숙소를 구하려 나한테 오는 거지, 그렇지? 우리가 도와주고 있잖아. 그런데 지금 돌아서서 샤워기가 너무 차갑다고 하잖아. 감옥으로 돌아가고 싶어? 그렇지? 감옥으로 돌아가고 싶어? 아니? 그러니 입 다물어, 그런 말 하지마"라고 그는 말을 이었다.

통화 녹음에서 케이스 매니저는 싱에게 불평을 그만하라고 말했다.


"우리가 제공한 숙소(보딩 하우스)에 대해 불평하는 사람은 당신뿐이야. 나는 40명을 거기에 배치했어.”


"너 호들갑 떨면 안 돼, 알았지? 솔직하게 말할 테니까, 너 호들갑 떨면 안 돼, 알았지? 너 자신 좀 봐. 너 기록 좀 봐. 너는 누군가, 평범한 개인 숙소에서 너를 데려갈 것 같아?"



녹음이 끝날 무렵, 케이스 매니저는 싱에게 "은행을 털러 가라"고 말하는 소리를 들을 수 있었다.


"내가 이 대화를 끝낼게, 당신은 나를 짜증나게 해, 알았지? 너도 알다시피, 너는 정말 나를 짜증나게 해. 너 그거 알아? 가서 은행 털고 나서 네 기분이 어떤 지 확인해 봐."


싱은 자신이 정부 기관으로부터 받은 대우가 굴욕적이고 자극적이라고 말했다.


"나는 법에서 형을 선고했고 벌을 받았기 때문에 저를 무너뜨리는 그런 대화를 한 이유를 납득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나서게 됐습니다.”


"그 전화를 통화한 이후로 전 정말 수치심을 느끼고 있어요. 정말 큰 충격을 받았고 자신감을 잃은 것 같아요."


그는 케이스 매니저의 태도가 그의 정신 건강에 큰 타격을 입혔다고 말했다.


"케이스 매니저가 솔직히 말하면 개똥같은 기분이 들게 했어요. 그는 저를 너무 우울하게 만들었어요, 그래서 저는 하루 종일 슬퍼서 울었습니다.”


"그는 나를 도와주기로 되어 있었는데, 대신 은행을 털라고 했어요. 지금 누구에게 가서 도움을 청해야 하나요?"


싱은 사람들을 돕기 위한 공공 서비스의 공감 부족이 전 수감자들이 다시 감옥에 가게 된 이유라고 말했다.


"우리들 중 일부는 교도소에서 나와서 정말로 다시 일어서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케이스 매니저 같은 사람들이 우리가 다시 교도소로 돌아가는 이유 중 하나입니다.”


"그는 나를 아무 가치도 없는 사람으로 느끼게 했어요."




▶'허용되지 않는 언어' - MSD

마크 골드스미스 사회개발부 지역위원은 성명을 통해 녹음된 언어는 받아들일 수 없다고 밝혔다.


"녹취록 사본을 제공받았습니다. 제가 들은 내용은 어떤 상황에서도 전혀 용납할 수 없는 언어였습니다. 그것은 우리가 제공하고자 하는 서비스에 대한 기대에 부합하지 않습니다."


그는 대다수의 일선 직원들은 고객을 지원하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는 매우 실망스러운 일입니다. 싱에게 유감스럽게 생각합니다."


골드스미스는 직원들이 싱을 직접 만나 사과했다고 말했다.


"우리는 그의 주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그와 함께 일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이 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그와 계속 연락할 것입니다."


MSD 케이스 매니저에 대해 성명에서는 "해당 직원과 관련하여 이는 이제 고용 문제입니다.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우리는 더 이상 논평할 것이 없습니다"라고 말했다.



조회수 1,636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KakaoTalk_20240703_213129775.pn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705.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