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NIWA, 올 여름 오존 시즌 ‘조기, 장기화’ 예상



NIWA (국립 수자원 대기 연구소)는 올해 대기 중 오존 현상이 빨리 찾아오고 장기간 지속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수석 대기 및 기후 과학자 올라프 모겐슈테른 박사는 기후 변화와 지난해 통가 화산 폭발이 겹쳐 오존 시즌이 예년보다 빨리 찾아오고 더 길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성층권에는 냉각 추세가 있어 오존 구멍은 계절적 주기가 늦어지고 일반적인 경우보다 조금 더 오래 지속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야기의 다른 측면은 1년 반 전에 성층권에 매우 많은 양의 수증기를 주입한 대규모 화산 폭발이 있었고, 이로 인해 다른 온실가스로 인한 추세를 더욱 악화시켰다는 것입니다."



남극 오존층 구멍은 일반적으로 9월이나 10월에 최대에 이르고 11월이나 12월에 사라진다.


오존 분자는 태양으로부터 자외선을 흡수하고, 지구상의 생명체를 위한 자외선 차단제와 같은 역할을 한다. 자외선이 너무 많으면 피부 손상과 먹이 사슬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해양 식물성 플랑크톤의 감소와 같은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모겐슈테른 박사는 훙가통가-훙가하파이 섬에서 놀라운 양의 수증기를 대기로 내보냈고, 이것이 성층권을 냉각시키고 남극 상공에 구름을 형성함으로써 오존층 파괴를 증가시켰다고 말했다.



그는 성층권이 기온 변화에 매우 민감한데, 기후 변화가 장기적인 냉각 추세를 유발하고, 이는 현재 보이는 춥고 안정적인 날씨에 일조했다고 말했다.

뉴질랜드는 태양이 지평선에서 가장 높은 지점에 있는 시기와 일치하는 12월부터 1월까지 오존층 파괴의 영향을 볼 것이라고 그는 말했다.


모겐슈테른 박사는 사람들이 화상을 입지 않도록 자외선 차단에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일부 사람들은 지난 25년간 성층권의 염소 비율을 금지하는 1987년 몬트리올 의정서 때문에 오존층의 구멍이 더 이상 문제가 아니라고 생각할지도 모르지만, 여전히 자연 수준의 약 6배라고 말했다.


모겐슈테른은 오존층의 구멍이 사라지기 시작하는 시기는 2060년 중반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성층권에서 염소의 감소가 결국 오존 구멍을 닫게 될 것이지만, 그렇게 빨리 일어나지는 않습니다."


NIWA 대기 과학자인 라차드 퀘럴 박사는 NIWA가 NASA 및 ‘남극 뉴질랜드(Antarctica NZ)’와 협력하여 대기 중 화학 물질을 측정하고 있으며,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더 잘 이해하기 위해 풍선을 발사해 공중 데이터를 수집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회수 1,110회댓글 0개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투표참여]-제22대-국회의원-재외선거_웹배너(300x140)-B_fn.gif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240219.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