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SW 주 심각한 상태…112건의 신규사례


7월 11일 저녁까지 지난 24시간 동안 NSW 주에서는 112건의 신규 지역사회 사례가 발생했다고 글래디스 베레직리안 주총리가 발표했다.

베레직리안 주총리는 이 사례 "대부분"은 가족이거나 기존 사례들과 밀접한 접촉에 의한 감염사례들이라고 말했다.


그녀는 "최소한 34건의 감염 사례가 지역 사회에서 발생했다”고 말했다.



베레직리안 주총리는 여러 의료센터와 약국에서 바이러스 전염이 발생했기 때문에 증상이 있는 사람들은 GP보다는 곧바로 선별센터로 찾아가 검사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현지에서 감염된 지역사회 사례 중 64건은 기존의 사례 또는 감염 집단과 연결되어 있으며, 41건은 가족간의 접촉이고, 23건은 밀접접촉 사례로 간주된다.

48건에 대한 감염 경로는 아직 조사 중이다.


주 총리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원하는 40세 이상이면 누구나 접종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주 당국은 10일(토요일) 오후 8시까지 지난 24시간 동안 한 명의 사망자와 77명의 신규 사례를 기록했다. 시드니 남서부 출신의 90대 여성이 가족간의 감염으로 비롯돼 병원에 입원했으나 사망했다. 이는 2020년 12월 이후 NSW에서 발생한 첫 번째 Covid-19 사망 사례다.


호주 연방정부의 Covid-19 백신 대책 본부장은 시드니의 젊은이들은 가능한 한 빨리 백신을 접종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조회수 275회댓글 0개
코로나캠페인_138x310_01
1/10
KakaoTalk_20220322_135745690.png
이랑 203_102_020221 (2).jpg
최소영&민기홍
무제-1.jpg
멜리사리.jpg
Accounting House_203
365Health_203
KOKOS_203
1/1
Kenton-Chambers_203
1/1
003.gif
eftpos나라_203x68-01
원광한의원_203x68-01
Master자동차관리_203-01
NZPMS_203_68-01
Supercity_203-01
1/1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뉴스코리아-배너.jpg
연합국회방송-배너-01.jpg
always_400x130.png
위클리코리아_GIF배너_220428.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