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eeklyKorea

CONID-19, NZ 한 의사(GP)의 결정


한 오클랜드의 병원 의사는 환자들과 직원들을 코로나 전염병에서 보호하기 위해 당분간 문을 닫는다고 말했다.


Freemans Bay에 있는 Auckland Central Medical Centre의 GP인 Garsing Wong 의사는 코로나 감염 가능성을 가지고 있는 환자가 아무런 예고나 연락없이 병원을 불쑥 찾아올 상황에 대비하여 이렇게 결정했다고 밝혔다.


그는 현재 뉴질랜드 각 지역별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검사를 할 수 있는 병원들이 지정되어 있지만, 사실 지금까지는 크라이스처치 한 곳만이 전적으로 검사를 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오클랜드 1차 의료기관의 보드 멤버인 의사 웡은, 현재 상황은 전국적으로 의사들에 대하여 부담이 늘어나고 있는 상황이지만, 본 사태에 따른 특별한 다른 대비책이 없다면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기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또한, 오히려 병원을 통한 감염에 대비하여 병원 문을 닫는 것이 잠복기에 있던 감염자가 자신도 모르고 병원에 나타날 때 병원에 있던 다른 환자들과 의료진들을 지키기 위한 최선의 방법이라고 덧붙였다.


위클리코리아



조회 71회댓글 0개
WK캠페인_492_108_2.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