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Z 정부, 121억불 긴급수혈 발표


정부는 정부의 지출을 최대로 늘려 코로나바이러스 사태에 따른 불황(추정치 90억불)으로 이어지는 현재의 경제 상황을 타개하기 위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발표하였다.


어제 그란트 로버트슨 재정부 장관은 인터뷰를 통하여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어려운 시기를 타개하기 위하여 비즈니스 업주들과 근로자들을 지원하는 121억불의 긴급 경제 자금 투입한다고 전했다. 그러나 모든 비즈니스와 모든 일자리가 혜택을 받지는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비즈니스 매출이 급격히 떨어져 상황이 위축되거나 사업을 종료하면서 연관된 많은 일자리들이 사리지고 있고, 이에 따른 국가의 재정 적자와 부채도 상당히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고 밝혔다.


로버트슨 장관은 오늘 “긴급 지원은 코로나바이러스 여파를 최대한 줄이도록 계속 지원하는 방안으로, 노동자들의 임금 지원애 51억불과 전염병으로 인한 병가지원 등 전반적인 정부 지원을 포함하고 있다”고 전했다.


위클리코리아

조회수 40회댓글 0개
위클리코리아_GIF배너_220428.gif
코로나캠페인_138x310_01
1/10
KakaoTalk_20220322_135745690.png
이랑 203_102_020221 (2).jpg
최소영&민기홍
무제-1.jpg
멜리사리.jpg
Accounting House_203
365Health_203
KOKOS_203
1/1
Kenton-Chambers_203
1/1
003.gif
eftpos나라_203x68-01
원광한의원_203x68-01
Master자동차관리_203-01
NZPMS_203_68-01
Supercity_203-01
1/1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뉴스코리아-배너.jpg
연합국회방송-배너-01.jpg
always_400x130.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