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Z Act 당, 정부 Vaping 제한 조치에 반대


행동당은 액상 담배용 기구인 “베이핑”이 현 시대의 보건 위생을 가장 해치고 있다고 하며 이를 금지하도록 하는 정부의 조치에 반대를 하고 나섰다.


보건부 제니 살레사 부장관은 지난 23일 Smokefree Environments and Regulated Products (Vaping) Amendment Bill 을 이번 주 국회에 상정할 것으로 밝혔다.


상정되는 주된 내용은 연기가 나지않는 흡연기구에 대하여 전면적으로 광고와 마케팅를 금지하고, 흡연 지역에서도 베이핑을 금지하며, 판매자에 대한 제한으로 민트, 멘톨, 담배 기본 세 가지 향은 일반 담배 판매점에서 판매가 가능하지만 다른 향들은 전문점에서만 판매하도록 하며, 필요시 수거가 가능하도록 하는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


그러나, 데이비드 시모어 행동당 당수는 담배를 줄이거나 끊을 수 있는 가장 좋은 대체품에 대한 금지나 제한 조치는 담배를 계속해서 피우라는 뜻과 같다고 하며, 담배보다 훨씬 안전한 베이핑에 대한 개정안 초안에 대하여 반대의 뜻을 표했다.


KCR 제공

조회수 12회댓글 0개
코로나캠페인_138x310_01
1/10
ezgif.com-gif-maker.gif
무제-1.jpg
멜리사리.jpg
Accounting House_203
365Health_203
KOKOS_203
1/1
003.gif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뉴스코리아-배너.jpg
연합국회방송-배너-01.jpg
always_400x130.png
위클리GIF배너_220804.gif
Kenton-Chambers_203
1/1
eftpos나라_203x68-01
원광한의원_203x68-01
Master자동차관리_203-01
NZPMS_203_68-01
Supercity_203-01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