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NZTA, 핸드폰에 쏙 '디지털 운전면허' 도입 검토 중



와카 코타히(NZTA)는 운전자의 자동차 관리를 돕기 위한 새로운 앱을 출시하고 있으며, 디지털 운전면허증도 준비중이다.


NZTA 대변인은 1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면허증은 사람들의 휴대폰에 저장될 수 있으며, 이는 선택사항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플라스틱 카드를 완전히 대체하는 것은 아닙니다. 우리는 디지털 사본을 원하지 않는 사람들을 위해 카드를 계속해서 서비스할 예정입니다.”


"필요한 법 개정을 고려할 때 시행까지 몇 년은 걸릴 것으로 예상합니다."


NZTA 최고디지털책임자인 리즈 맥과이어는 지난 주 오클랜드 카운슬 회의에서 디지털 면허증은 모바일 직불카드를 소지하는 것과 비슷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본 철학은 은행들이 해온 것과 약간 비슷하다고 생각합니다."



NZTA는 이 앱을 통해 고객들이 운전면허증 세부정보, 차량 등록 및 WOF 세부 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들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운전자들은 자동차 등록, 도로 사용자 요금, 통행료 등을 앱을 통해 지불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앱은 NZTA 직원들에 의해 테스트될 것이며 내년 중반에 출시될 예정이다.


NZTA는 모든 서비스를 한 곳에 모으는 앱을 만드는 것이 아이디어라고 말했다.


올해 초, 뉴질랜드의 한 어머니인 스테판 케나드는 유사한 앱을 출시했는데, 거의 5만 대의 차량이 등록되었다.


케너드는 언젠가 호주와 미국에 이 앱을 소개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조회수 608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240402.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